컨텐츠 바로가기
68889756 1022021061968889756 05 0506001 sports 7.1.4-RELEASE 102 인터풋볼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075200000

[스포터 PICK] '또 탈락 위기' 독일, '디펜딩 챔피언' 포르투갈 꺾을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K리그부터 EPL, 라리가 등 전 세계 축구경기를 프리뷰하는 '스포터'가 돌아왔다. 스포터는 스포츠 승부예측 게임 업계 1위 '스포라이브'와 축구 전문 매체 '인터풋볼'의 기자단이다. '스포라이브'에서 제공하는 배당률과 데이터로 경기를 분석하는 '스포터 PICK'을 통해 이번 주 승자를 예측해보자. [편집자주]

2018 러시아월드컵 조별리그 탈락의 악몽이 떠오르는 독일이다. 1차전에서 프랑스에 패하며 위기를 맞은 독일이 기세 좋은 디펜딩 챔피언 포르투갈을 상대한다.

포르투갈과 독일은 20일 오전 1시(한국시간) 독일 뮌헨에 위치한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2020' F조 조별예선 2차전을 치른다. 현재 포르투갈은 1승(승점 3점)으로 조 선두에 위치해 있으며, 독일은 1패(승점 0점)로 조 3위에 위치해 있다. 양 팀의 역대 상대 전적은 10승 5무 3패로 독일이 포르투갈에 앞서고 있으며, 가장 최근 경기였던 2014 브라질월드컵에서도 독일이 4-0 승리를 가져갔다.

디펜딩 챔피언 포르투갈은 1차전에서 헝가리에 3-0 대승을 거두며 기분 좋은 대회 시작을 알렸다. 경기 내내 답답한 흐름이 이어지며 무승부를 기록하는 듯하였지만, 84분 라파엘 게레이루의 선제골을 시작으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2골을 내리 추가하며 승점 3점을 가져왔다. 우승을 차지했던 지난 유로2016에서는 조별리그 3무를 기록하며 와일드카드로 겨우 16강에 올랐던 포르투갈이었지만, 유로2020에서는 첫 경기부터 승리를 거두며 죽음의 조 선두로 뛰어올랐다. 그 어느 때보다 안정적인 전력을 구축하고 있어 우승에 대한 기대가 한층 더 높아진 상태다.

반면 독일은 위기에 빠졌다. 1차전에서 마츠 훔멜스가 자책골을 기록하며 프랑스에 0-1 패배를 당했다. 독일이 유로 본선 첫 경기에서 패한 것은 이번 경기가 처음이었다. 독일의 공격진은 부진한 모습을 보이며 90분 동안 유효 슈팅을 단 1개 기록하는데 그쳤으며, 중원 대결에서도 압도를 당했다. 경기 중에는 수비수 안토니오 뤼디거가 프랑스의 미드필더 폴 포그바에게 '핵이빨'을 시전하며 매너에서도 완패를 당했다. 2차전에서 포르투갈을 상대로 승점을 얻어내지 못하면 2018 러시아월드컵 조별리그 탈락의 아픔을 반복할 수 있다. 뢰브 감독과 선수들의 각성이 필요한 상황이다.

포르투갈에서 기대해야 하는 선수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다. 그는 지난 헝가리전에서 2골을 추가하며 11골로 역대 유로 최다 득점 기록을 갈아치웠다. 또한 동시에 유로 최고령 멀티골 기록(36세 130일)과 9번 연속 메이저 대회 본선 득점 기록도 작성했다. 브루노 페르난데스와 베르나르도 실바 등 젊은 재능들이 그를 뒤를 지원하는 가운데, 호날두가 또다시 득점을 기록하며 팀을 토너먼트로 이끌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독일에서는 호날두의 전 동료였던 '축구 도사' 토니 크로스에 기대를 건다. 그는 패배한 지난 프랑스전에서 유일하게 제 몫을 해내며 고군분투했다. 양 팀 내 최다인 127회의 터치를 가져갔고, 106회의 패스를 성공시키면서도 94.3%의 패스 성공률을 기록했다. 또한 태클도 압도적인 수치인 7회 성공을 기록하며 월드클래스 미드필더의 모습을 보여줬다. 크로스가 포르투갈의 유일한 약점으로 지적되는 3선 미드필더진을 상대로 뛰어난 활약을 펼치며, 팀을 조별리그 탈락 위기에서 구해낼 수 있을지 주목된다.

# 혼돈에 빠질 죽음의 조, 홈 이점을 살린 독일이 승리할 것!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독일의 우세를 예상했다. 국내 스포츠 승부예측 게임 업체 '스포라이브'는 포르투갈에 3.25배, 독일에 2.36배의 배당률을 부여했다. 배당률이 낮다는 것은 그만큼 발생할 가능성이 크다는 것을 의미한다. 배당을 통해 본 독일의 승리 확률은 42%로 스웨덴의 승리 확률 30%보다 높다. 또한 이번 경기는 저득점 경기가 될 확률이 매우 높다. 스포라이브는 양 팀 득점의 총합 2.5골 이하에는 1.77배를, 2.5골 이상에는 2.15배의 배당을 책정했다. 경기가 독일 뮌헨에서 펼쳐진다는 점과 역대 상대 전적을 고려해보았을 때, 홈의 이점을 얻고 있는 독일이 1-0 으로 승리할 것으로 예상한다.

글=스포라이브 기자단 '스포터 3기' 홍성훈

사진=스포라이브 데이터 센터, 게티이미지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