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CJ ENM “아이즈원 재결합, 가능성 열고 대화 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팬 크라우드 펀딩 31억 웃돌아

헤럴드경제

[엠넷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 CJ ENM이 그룹 아이즈원의 재결합설과 관련해 결정된 것이 없다고 19일 밝혔다.

CJ ENM은 이날 “기획사들과 다양한 가능성을 열고 대화 중이지만, 결정된 내용은 없다”고 입장을 전했다.

아이즈원은 엠넷 오디션 ‘프로듀스 48’을 통해 만들어진 프로젝트 그룹이다. 지난 2018년부터 2년 6개월간 활동한 뒤 기간 연장 없이 해체했다.

일부 팬들은 아이즈원 재결합을 요구하며 나섰다. 일부 팬들은 지난 4월부터 재결성을 위한 크라우드 펀딩을 시작해 이날 오전 10시 30분을 기준으로 31억8000만원이 넘는 금액을 모았다.

CJ ENM 측은 “팬분들의 성원에 감사드린다”며 “만일 아이즈원 재결합이 성사돼 앨범 작업이 진행되더라도, CJ ENM의 투자로 진행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