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88660 1192021061968888660 03 0301001 economy 7.1.3-HOTFIX 119 연합뉴스TV 0 true true false false 1624065792000

482명 신규 확진…거리두기 개편안 내일 발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482명 신규 확진…거리두기 개편안 내일 발표

[앵커]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4백여든 두 명으로 집계돼, 나흘 만에 다시 500명 아래로 내려왔습니다.

이런 가운데, 방역 당국이 내일(20일) 새로운 '거리두기 개편안'을 발표합니다.

보도국 연결합니다.

김장현 기자.

[기자]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오늘(19일) 0시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가 482명 늘어 누적 확진자가 15만720명이라고 밝혔습니다.

하루 전 507명보다 25명 줄었습니다.

하루 확진자는 지난 15일 373명 이후 나흘 만에 다시 500명 아래로 떨어졌습니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 경로는 지역 발생이 456명 해외유입이 26명입니다.

지역별로는 서울 193명, 경기 141명, 인천 20명 등 수도권이 354명으로 전체의 77.6%입니다.

비수도권은 부산 15명, 대구 13명, 충남 12명, 충북·경남 각 10명 등으로 전체의 22.4%입니다.

전국적으로 크고 작은 감염이 잇따르면서 하루 300∼700명대를 오르내리고 있으나 주간 단위 확진자 규모는 조금씩 작아지는 흐름입니다.

사망자는 하루 새 1명 늘어 누적 1,997명이 됐고, 국내 평균 치명률은 1.32%입니다.

위중증 환자는 총 151명으로, 하루 전보다 2명 늘었습니다.

백신 1차 접종을 마친 사람은 신규 507,319명을 포함해 누적 14,768,365명으로 늘었고, 인구 대비 28.8%를 기록했습니다.

접종을 완료한 사람도 신규 126,036명을 포함해 누적 4,012,571명으로 인구의 7.8%를 차지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정부는 다음 달부터 적용할 '사회적 거리두기' 개편안을 내일 발표합니다.

자율과 책임에 방점을 둔 새 거리두기는 사적모임 인원 기준 완화, 다중이용시설 영업금지 최소화 등의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다만 개편안 전면 시행에 앞서 혼란을 줄이기 위해 중간 단계의 부분 완화 조치를 우선 적용할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오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