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84656 0512021061868884656 04 0404001 world 7.1.3-HOTFIX 51 뉴스1 68181266 false true false false 1624012409000

이슈 이스라엘-팔레스타인 교전

이스라엘, 팔레스타인에 화이자 백신 여유분 우선 공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유통기한 임박 100만회분 배분키로 합의

팔'에 공급 예정 화이자 백신 9~10월께 돌려받기로

뉴스1

나프탈리 베넷 이스라엘 신임 총리. © AFP=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정이나 기자 = 이스라엘이 팔레스타인 자치정부에 최소 100만회 접종 분량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공급하기로 했다고 로이터와 AFP통신이 1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나프탈리 베넷 이스라엘 총리실은 성명을 통해 "팔레스타인이 화이자로부터 받게 될 물량을 돌려받는 조건으로 유통기한이 임박한 화이자 백신 100만~140만회분을 공급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팔레스타인 보건 당국 소식통도 화이자 백신 물량을 맞교환하기로 한 사실을 확인하며 화이자로부터 8월이나 9월 계약된 물량을 전달받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팔레스타인 측은 이스라엘에 9~10월 화이자 백신을 공급할 예정이다.

이스라엘은 전 세계에서 가장 빠른 접종 속도를 기록했지만 팔레스타인 주민은 접종 대상에서 배제해 비난을 받았다.

지금까지 이스라엘 주민의 55%가 접종을 완전히 마친 것으로 나타났다. 팔레스타인에서는 약 30% 주민이 최소 1차 접종을 했다고 팔레스타인 관계자들은 밝혔다.
lchung@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