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83837 0232021061868883837 04 0402001 world 7.1.3-HOTFIX 23 아시아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007971000

김정은 '대화·대결준비' 발언 놓고, 中 "한반도 새 긴장 직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3차 전원회의 3일차 회의가 지난 17일 이어졌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8일 보도했다. 회의를 주재한 김정은 총비서가 무언가를 설명하고 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금보령 기자] 김정은 북한 노동당 총비서의 한반도 관련 발언을 놓고 중국은 18일 "한반도 정세가 새로운 긴장에 직면했다"는 입장을 내놨다.


자오리젠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관련 국가는 기회를 잡아 한반도 정세를 점차 완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김 총비서는 당 전원회의에서 "한반도 정세를 안정적으로 관리해 나가는 데 주력해 나가야 한다"며 "대화에도 대결에도 다 준비돼 있어야 한다"고 얘기했다.


자오리젠 대변인은 "북한의 정당하고 합리적인 배려는 중시돼야 한다"며 "북한과 미국은 한반도의 영원한 평화체계 구축과 완전한 비핵화를 실현하기 위한 로드맵을 만들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중국은 한반도 정세 완화와 북미 관계 발전을 위해 건설적인 역할을 하겠다"며 "북한과 미국이 서로를 존중하는 토대에서 대화하고 서로를 합리적으로 배려하며 한반도 문제의 정치적 해결을 추진하기를 바란다"고 했다.



금보령 기자 gol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