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83463 0022021061868883463 02 0213001 society 7.1.3-HOTFIX 2 중앙일보 56679201 false true false false 1624006587000

이슈 오늘의 사건·사고

강릉 아파트 추락사 3명 母子·아들 여친···유서엔 "사업 실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앙일보

경찰 폴리스 라인 이미지.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강원 강릉의 한 아파트에서 어머니와 아들, 아들의 여자친구 등 남녀 3명이 추락해 숨졌다.

18일 강릉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2분쯤 강릉시 포남동 한 아파트에서 남성 1명과 여성 2명, 반려견 1마리가 화단 등에 떨어져 쓰러져 있는 것을 주민이 발견했다. 해당 주민은 곧바로 119에 전화를 걸어 “사람이 떨어졌다. 빨리 와 달라”고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119구급대가 현장에 출동했을 땐 남녀 3명은 모두 심정지 상태였다. 함께 떨어진 반려견도 호흡하지 않고 숨진 상태였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어머니 A씨와 아들 B씨, 아들의 여자친구 C씨인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C씨의 휴대전화 메모장에서 “남자친구 사업 관련해 같이 일을 했는데 사업이 실패하고 채무가 있다”는 내용이 담긴 유서를 발견했다. 이들은 서울 송파구에서 9일 전 렌터카를 빌린 뒤 강릉을 찾았다고 한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이 추락한 아파트는 15층짜리로 건물 옆면에 외부인도 다닐 수 있는 계단이 있는 복도식 아파트다. 추락 당시 옥상은 잠겨있었다고 한다.

경찰 관계자는 “유서 등을 바탕으로 이들이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며 “현재 목격자를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강릉=박진호 기자 park.jinho@joongang.co.kr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ㆍ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청소년 모바일 상담 ‘다 들어줄 개’ 어플, 카카오톡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