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83097 0032021061868883097 02 0201001 society 7.1.4-RELEASE 3 연합뉴스 0 true true false false 1624005556000

AZ-얀센 접종시 희귀혈전증 주의문자 발송…모더나 교차접종도 연구(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당국 "하반기에도 백신 종류 선택은 어려워…대상자별로 지정"

연합뉴스

(왼쪽부터)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얀센 백신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국내에서도 아스트라제네카(AZ)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맞고 '희귀 혈전증'으로 사망한 사례가 나온 가운데 당국이 주의사항을 더욱 세심하게 안내하기로 했다.

박영준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 이상반응조사팀장은 18일 정례 브리핑에서 '혈소판 감소성 혈전증'(TTS) 대책을 묻는 질의에 "피접종자를 대상으로 주의사항을 안내하는 체계를 보완하고 있다"고 밝혔다.

혈소판 감소성 혈전증은 아스트라제네카나 얀센 백신을 맞은 뒤 아주 드물게 발생할 수 있는 부작용 중 하나로 알려져 있다.

백신 접종이 유발하는 혈소판 감소성 혈전증은 일반적으로 나타나는 혈전증과는 임상적으로 차이가 있다.

일반적인 혈전증은 뇌동맥, 관상동맥과 다리 심부정맥, 폐동맥에 주로 발생하는 데 비해 혈소판 감소성 혈전증은 아스트라제네카나 얀센의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4∼28일 사이에 뇌정맥동과 내장정맥에 발생한다.

국내에서는 올해 4월 이후 30세 이상 연령층에만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하고 있다.

그러나 최근 30대 남성 2명이 혈소판 감소성 혈전증 진단을 받았고, 그중 한 명은 지난 16일 사망했다.

박 팀장은 "모든 피접종자들에게 문자 메시지를 발송해 조금이라도 의심 증상이 나타나면 신속하게 의료기관을 방문해 달라는 내용을 더 선명한 문구로 안내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의료기관 역시 마찬가지로 아데노 바이러스 벡터 백신 즉, 아스트라제네카나 얀센 백신을 접종한 뒤 의심할 만한 증상이 나타나면 의약품 정보관리시스템(DUR) 등을 통해 확인하고 안내하는 체계를 보완할 예정"이라고 부연했다.

연합뉴스

혈소판 감소성 혈전증 관련 안내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추진단은 지난 5월부터 국내에서도 검사 체계를 구축해 운영하고 있다.

현재 연구용역 사업의 일환으로 혈전지혈학회(서울아산병원)에서 혈소판 감소성 혈전증을 확인하기 위한 항체 검사(PF4 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추진단은 이날 하반기에도 개인이 특정 백신을 선택하기 어렵다는 방침을 재확인했다.

김기남 추진단 접종기획반장은 관련 질의에 "하반기에는 백신 종류가 다양화되지만, 원칙적으로는 본인이 특정한 백신을 선택해서 접종하기보다는 대상자별로 맞을 수 있는 백신을 지정하는 방식으로 운영할 계획"이라고 답했다.

김 반장은 특히 40대 이하 접종 과정과 관련해 "40대에서 18세까지는 8월부터 매주 또는 1∼2주 단위로 들어오는 백신의 종류나 물량에 따라서 해당 기간에 사전예약을 받는 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번 주차와 다음 주 차에 들어올 백신의 종류나 물량이 구체화하지 않은 상황이기 때문에 직접적으로 어떤 백신을 선택할 수 있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된다"면서 "'잔여 백신'의 경우와 같이 간접적으로 또는 일부 예외적으로 백신을 선택할 수 있는 방안은 존재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추진단은 7월에 한시적으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1차 접종자 76만명에 대해 화이자 백신으로 2차 접종을 하는 '교차 접종'을 허용키로 한 배경과 관련해선 국내외 연구, 해외 사례 등을 검토했을 때 전반적으로 심각한 이상반응이 없었다는 점을 강조했다.

김 반장은 7월 이후에도 교차 접종을 허용할지 여부에 대해서는 "8월 이후 계획은 아스트라제네카나 화이자 백신의 수급 상황, 국내외 연구 결과, 해외 사례 등을 분석해서 추가로 검토해 결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당국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차 접종 이후 모더나 백신 등으로 2차 접종을 하는 방안에 대해서도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라는 점도 언급했다.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제2부본부장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차 접종 이후 화이자 외에 모더나라든지 다른 백신으로 교차접종하는 부분도 용역연구를 계획해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ye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