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76034 0112021061868876034 08 0805001 itscience 7.1.3-HOTFIX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23990600000

한국판 '스타링크' 초소형위성 2031년까지 100기 만든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오상헌 기자] [과기정통부, 초소형위성 개발 로드맵 발표

공공분야 초소형위성 산업체 주도로 개발

우주산업 현장 실무·전문인력 양성]

머니투데이

차세대소형위성 1호 상상도.(과기정통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부가 2031년까지 공공 분야 초소형위성 100기 이상을 산업체 주도로 개발하는 로드맵을 마련했다. 민간의 우주개발 참여 확대로 증가하는 우주인력 수요에 대응해 전문인력 양성에도 나선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18일 비상경제중앙대책본부 회의에 이런 내용을 담은 '초소형위성 개발 로드맵'과 '우주산업 전문인력 양성 추진방안'을 보고했다.

과기정통부는 "2031년까지 공공 분야 초소형위성 100기 이상을 산업체 주도로 개발할 것"이라고 밝혔다. 국가 안보를 위한 (초)소형위성 감시체계 구축과 6G(6세대 이동통신) 위성통신을 위한 초소형 통신위성 시범망 구축, 우주전파환경 관측을 위한 초소형위성망 구축, 미래선도기술 확보를 위한 초소형 검증위성 개발 등 4개 사업을 추진한다.

개발하는 위성은 1호기(시제위성)부터 국내 산업체가 참여하고 2호기부터는 산업체 주관으로 양산하는 형태로 민간 주도의 우주개발 생태계를 조성한다.

머니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초소형위성은 상대적으로 짧은 기간에 저비용으로 개발이 가능해 경제성이 높고 민간의 진입 장벽도 낮다. 여러 대를 군집으로 운용해 동일 지점을 더 자주, 또는 동일 시간에 더 넓게 관측할 수 있어 고성능 위성과 효과적으로 연계·보완 운영할 수 있다. 최근 5년간 세계 초소형위성 산업은 연평균 17% 성장했다. 일론 머스크가 이끄는 우주탐사 기업 스페이스의 위성인터넷 스타링크(Starlink)와 스타트업 플래닛랩(PlanetLab)의 지구관측 위성(Dove)도 초소형위성이다.

과기정통부는 중소·벤처기업이 우주 산업에 진출할 수 있도록 초소형위성 기반의 우주 비즈니스 시범모델 개발을 위한 '스페이스 이노베이션' 사업도 추진할 계획이다. 중간평가를 거쳐 선정된 4개 기업에 3년간 약 20억원의 비용과 우주전문기관의 기술자문·일정관리 등을 지원한다. 아울러 초소형위성에 적용한 상용부품의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해 기업에 제공한다.

우주산업 전문인력 양성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실무인력 양성을 위해, 연간 100여명을 대상으로 우주기술 전문연수를 실시하고 우주산업체 채용을 연계한다. 연간 60여명의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우주전문기관의 시설·장비를 활용한 현장교육을 지원한다. 석사 학위 이상 소지자 10여명을 대상으로 2년간 위성개발 사업에 직접 참여하고 전문가의 도제식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전문인력도 키운다.

용홍택 과기정통부 1차관은 "산업체 주도의 초소형위성 개발과 우주산업 전문인력 양성이 우리나라 우주기업의 역량 강화와 민간 주도 우주산업 생태계 조성에 기여할 것"이라며 "우리나라 우주산업이 활성화되고 글로벌 우주기업이 배출될 수 있도록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오상헌 기자 bborirang@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