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72947 1192021061868872947 01 0101001 politics 7.1.4-RELEASE 119 연합뉴스TV 0 true true false false 1623981963000

與 '경선 연기' 갈등…이준석, 나흘만에 다시 호남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與 '경선 연기' 갈등…이준석, 나흘만에 다시 호남행

[앵커]

대선 경선 연기 여부를 두고 더불어민주당 당내 갈등이 수면 위로 떠올랐습니다.

송영길 대표는 오늘 결론을 내놓겠다고 했는데, 어떤 결론이 나올지에 관심이 쏠립니다.

국회로 가보겠습니다.

이준흠 기자.

[기자]

송영길 대표가 오늘, 경선 일정에 대한 결론을 내리겠다고 하자, 이낙연·정세균계를 주축으로 의원 60여명이 의원총회 소집 요구서를 내밀었습니다.

이런 중요한 결정은 당내 토론을 먼저 거치자며 지도부의 결단을 막아섰는데요.

경선을 미루지 말고 원칙대로 하자는 이재명계 의원들이 반발하며 지도부의 입장이 곤혹스러워졌습니다.

아직 지도부가 입장을 내놓지는 않고 있습니다.

오늘 나올 중요한 결정은 이뿐만이 아닙니다.

오후 2시부터 민주당은 정책 의원총회를 여는데, 회의 안건은 부동산 세제 완화입니다.

앞서 당 부동산특별위원회는 종부세의 경우 현행 공시가격 9억원에서 상위 2%로, 양도세 비과세 기준은 9억원에서 12억원으로 각각 완화하는 안을 제시했습니다.

특위는 세금을 경감하지 않으면 오만과 아집 비판 우려가 있고, 또 대선 승리를 위해 중도층 지지확산 전략을 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하지만 부자감세라고 반발하는 의원들이 PT까지 준비하며, 끝장 토론이 이어질 전망입니다.

[앵커]

네, 국민의힘은 이준석 대표가 나흘 만에 또 호남으로 향했습니다.

어떤 일정입니까?

[기자]

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오전에는 전북에 있는 새만금 사업 현장, 군산형 일자리로 지정된 공장 등을 찾았습니다.

오후에도 국가수소산업단지와 현대자동차 전주공장, 전라선 고속철도 사업 현장 방문 등 숨 가쁜 일정을 소화할 계획인데요.

지난 14일 취임 첫 일정으로 광주 '철거건물 붕괴 참사' 현장을 방문한 데 이어 나흘 만에 또다시 호남을 찾은 것입니다.

이 대표는 앞서 호남에 대한 노력은 반성에 그쳐선 안 된다며, 호남의 일자리와 산업 인프라 확충에 대한 구체적인 메시지를 내겠다고 강조했는데요.

지역 발전과 일자리 현안을 챙기며, '호남 끌어안기'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국회에서 전해드렸습니다. (humi@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