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66813 0142021061868866813 04 0401001 world 7.1.3-HOTFIX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false true 1623967478000

연준 금리 발언 충격에 비트코인 등 가상자산 줄줄이 하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사진=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연준)가 금리인상을 시사하면서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가상화폐)가 이틀째 하락하고 있다. 다만 낙폭은 크지 않다.

비트코인은 18일 오전 6시 현재(한국시간 기준) 글로벌 코인 시황 중계 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서 24시간 전보다 2.09% 하락한 3만7706달러를 기록했다.

전날 연준은 공개시장위원회(FOMC) 직후 미국 금리가 2023년까지 최소 2차례, 0.5%포인트(p) 오를 것이라고 전망했다. 올해 인플레이션(물가상승) 전망치는 이전보다 1%p 높은 3.4%로 상향했다.

FOMC는 경제 전망을 상향하며 코로나19 팬데믹(대유행) 이후 첫 금리인상 시점을 기존의 2023년 이후에서 2023년으로 앞당겼다. FOMC는 2023년 말까지 금리는 2차례, 0.5%p 오를 것으로 전망했다.

이에 따라 비트코인뿐만 아니라 모든 주요 암호화폐가 하락하고 있다. 시총 2위 이더리움은 24시간 전보다 2.41% 하락한 2340달러를 기록하고 있다. 카르다노(에이다)는 2.70%, 도지코인은 1.35% 각각 하락하고 있다.

같은 시각 한국의 거래사이트인 업비트에서도 비트코인은 24시간 전보다 1.54% 하락한 4459만7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더리움은 1.11%, 에이다(카르다노)는 1.14%, 도지코인은 0.82% 각각 내려갔다.

solidkjy@fnnews.com 구자윤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