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66634 1252021061868866634 04 0401001 world 7.1.3-HOTFIX 125 MBC 0 true true false false 1623966328000

[이슈톡] 손기정이 일본인?…日 올림픽 박물관의 황당 전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일본 올림픽 박물관에 한국 마라톤계의 전설, 손기정 선수를 '일본인 금메달리스트'로 소개한 사실이 알려졌는데요.

두 번째 키워드는 "손기정이 일본인? 일본의 황당한 전시"입니다.

도쿄올림픽 주 경기장 인근에 있는 '일본 올림픽 박물관' 입니다.

'역대 일본인 금메달리스트'를 전시하는 코너에 손 선수를 최상단에 배치해뒀는데요.

손기정 선수가 월계관을 쓰고 시상대에 서 있는 사진에는, 일본어로 '손기정, 1936년 베를린 대회 육상경기 남자 마라톤'이라고만 설명을 달아놨습니다.

해당 사실은 도쿄 유학생이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에게 제보하면서 알려졌는데요.

이에 서 교수는 어제(17일) 일본 도쿄 올림픽 조직위원회와 일본 올림픽 위원회에 손기정 선수를 일본인으로 오해하게끔 만든 전시에 대해 항의 메일을 보냈다고 밝혔습니다.

모르는 사람이 보면 손 선수를 일본인으로 오해할 수 있다는 겁니다.

IOC, 국제 올림픽 위원회 홈페이지에는 당시 한국은 일제강점기 시기를 겪었다는 역사를 설명하며 손기정 선수가 한국인임을 밝히고 있는데요.

서 교수는 IOC가 밝혔듯 손기정 선수에 대한 정확한 설명을 넣어 관람객이 오해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김수산 리포터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