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66224 0032021061868866224 03 0304001 economy 7.1.3-HOTFIX 3 연합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23963600000

내년 8월 서울서 세계전기차경주대회 열린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관광축제도 동시에 열려…"시너지 기대"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내년 8월 서울에서 세계적인 자동차 회사의 전기차들이 참가하는 경주대회가 열린다.

18일 서울시에 따르면 내년 8월 13∼14일 잠실종합운동장 일대에서 세계전기차경주대회(ABB FIA Formula E World Championship) 서울 대회('SEOUL E-PRIX 2022')가 개최된다.

'포뮬러-E'로 불리는 세계전기차경주대회는 국제자동차연맹(FIA)이 주관하는 행사로 2014년부터 매년 뉴욕, 런던, 파리 등 세계 주요 도시에서 열리고 있다.

국내 개최는 이번이 처음이다. 애초 지난해 5월 서울 대회가 열릴 예정이었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연기됐다.

내년 서울 대회는 '2021~2022 시즌'의 마지막 대회로 사실상 결승전으로 여겨진다.

대회에는 메르세데스 벤츠, 포르쉐, BMW 등 세계적인 자동차 회사들이 팀을 꾸려 참가한다.

서울시는 선수와 운영인력 등 대회 관계자만 2천 명 이상이 찾을 것으로 예상했다. 이에 서울관광축제인 '서울 페스타 2022'를 동시에 개최해 두 이벤트 간 시너지를 노릴 계획이다.

'서울 페스타 2022'는 내년 8월 10∼14일 열린다.

서울시는 서울관광 명예홍보대사이자 세계전기차경주대회 글로벌 홍보대사인 인기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활약도 기대하고 있다.

서울시는 원활한 대회 운영을 위해 이날 오전 11시 시청에서 대회를 유치한 포뮬러이코리아(FEK), 대회 주관 방송사인 KBS와 3자 간 업무협약을 맺는다.

3개 기관은 세계자동차경주대회와 서울관광축제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상호 협력을 약속한다.

연합뉴스

ABB FIA 포뮬러 E 챔피언십 서울 E-프릭스 2020 설명회 장면
[연합뉴스 자료 사진]


okk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