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65300 0432021061868865300 01 0101001 politics 7.1.3-HOTFIX 43 SBS 0 true true false true 1623948464000

스페인이 보여준 '조선왕국전도'…"독도는 우리 땅"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스페인 정부가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에게 독도가 조선의 영토였음을 보여주는 옛 지도를 공개했습니다. 도쿄 올림픽을 앞두고 또다시 독도가 자기 땅이라 억지를 부리는 일본 정부에, 독도는 우리 땅이라는 역사적 사실을 확인시킨 외교 행보로 보입니다.

문준모 기자입니다.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스페인 상하원 합동연설 직후 상원 도서관을 찾았습니다.

안내를 맡은 도서관장은 문 대통령 앞에 두꺼운 고서 한 권을 펼쳤습니다.

스페인 상원 도서관이 소장하고 있는 '조선왕국전도'입니다.

[안헬 곤잘레스/스페인 상원 도서관장 : 1730년대 대한민국 한반도의 지도입니다. 한국인들에게 가장 와 닿는 기록이 아닐까 싶습니다.]

18세기 프랑스 지리학자 당빌이 제작한 영조 재임 시기의 조선 지도로, 서양인이 만든 조선 지도 가운데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지도로 통합니다.

중국 지도를 참고해 제작했기 때문에 지명이 중국어 발음으로 표시돼 있는데, 동해에 그려진 이 '챤찬타오'라는 섬이 바로 독도입니다.

독도의 옛 이름 '우산도'를 '천산도'로 혼동해 표기한 겁니다.

안경을 벗고 자세히 지도를 살펴본 문 대통령, 스페인 정부에 감사하다고 말한 뒤, 뼈 있는 한 마디를 던졌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 한국 국민들에게는 독도가 이미 이 시기부터 한국의 영토임을 보여주는 아주 소중한 사료라고 할 수 있습니다.]

최근 일본 정부가 도쿄 올림픽 홈페이지에 독도를 자국 영토로 표기하는 등 억지 주장을 거듭하자, 독도가 우리 고유의 영토라는 점을 간명하게 강조한 것으로 보입니다.

코로나 사태 이후 스페인을 방문한 첫 국빈으로 여러 일정을 소화한 문 대통령은, 영국 G7 정상회의를 포함한 유럽 순방 일정을 모두 마치고 귀국합니다.
문준모 기자(moonje@sbs.co.kr)

▶ 코로나19 현황 속보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