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쿠팡물류센터 화재 밤새 진화작업…고립 소방관 구조 일시중단(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거센 불길에 철골 약화로 붕괴 위험…소방 "전기적 요인 화재 추정"

쿠팡 최대 물류센터로 배송 차질 우려…이재명 경남일정 취소 복귀

(이천=연합뉴스) 최종호 권준우 김솔 기자 = 국내 대표 전자상거래 업체인 쿠팡의 경기도 이천 덕평물류센터에서 17일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에 나섰지만, 불길이 건물 전체로 번지며 좀처럼 잡히지 않고 있다.


특히 소방관 1명이 불이 난 건물에 고립된 것으로 확인됐지만 불길이 잡히지 않아 건물 내부 수색이 사실상 불가능한 상황이어서 소방당국은 수색 작업을 일시 중단하고 화재 확산세를 막는 데 여력을 집중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