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64657 0042021061768864657 02 0201001 society 7.1.4-RELEASE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623935402000

[현장영상] 이천 쿠팡 물류센터 불길 계속...이 시각 화재 현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다시 쿠팡 물류센터 화재 현장으로 가보도록 하겠습니다.

오늘 새벽 경기 이천시 쿠팡 물류센터에서 시작된 불이 이제 17시간 넘도록 계속되고 있습니다.

오늘 저녁부터 불이 건물 전체로 번져서 거세게 타오르고 있습니다.

지금은 밤늦은 시간이라서 화면을 가까이 볼까요.

지금 조명으로 건물을 비추고 있고요.

카메라로 확인하는 것은 분명히 현장에서 보는 것과 차이가 있습니다.

지금 물을 계속 뿌리고 있다는 것은 현장에 아직 불이 있다는 것이고 특히 가까이서 보면 불길과 열기를 현장에서 느낄 수 있음을 아실 수 있습니다.

화면 지금 가운데 쪽의 저 멀리로 거센 불길이 보이고 있습니다.

연기도 아주 매캐하게 검은 연기가 화면을 가릴 정도로, 앞에 있는 빨간색 불길을 가릴 정도로 매캐한 연기도 뒤덮혀 있는 상황이고요.

현장에서 전해지는 내용을 다시 한 번 알려드리면 이렇게 물류센터 일부가 앙상한 뼈대만 남아 있습니다.

시뻘건 불길이 계속 보이고 매캐한 연기가 뿜어져 나와 건물을 가릴 정도죠. 물길과 연기 때문에 소방대원들도 센터 가까이 다가가지 못하고 있고요.

건물 안에서는 무언가 터지는 듯한 소리도 들렸다고 하죠.

그렇습니다.

터지는 소리에 대해서는 기자들이 질문을 했는데 안에 무엇이 있는지를 정확히 알 수 없기 때문에 어떤 가연물들이 터진 것으로 보인다 이렇게 답변을 하셨습니다.

오늘 오전에 큰불을 잡아서 잔불 정리만 남은 상황이었는데 문제는 다시 불씨가 커지면서 오후 6시 반쯤부터는 이렇게 불길이 거세졌습니다.

조금 전에 보신 것처럼 사이사이로 시뻘건 불을 확인할 수가 있는데요.

안타까운 것은 건물 안에 갇힌 소방대원 1명이 있다는 것이죠. 여전히 찾지 못하고 있습니다.

이 시각 경기 이천시 물류센터 현장 오동건 앵커와 함께 현장 화면 설명해드리고 있습니다.

지금 보이는 각도에서 보면 사실 현장 상황이 전해질 만큼 불길이 거센 걸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거센 현장에서 거센 불길이 있는 현장에서 오전 11시 25분쯤에는 소방대원 5명이 건물 안으로 진입해서 화재 진압을 시도했는데 안타깝게도 내부 구조물이 넘어지면서 경기 광주소방서 구조대장 한 명이 미처 탈출하지 못하고 현재 건물 안에 고립돼 있습니다.

소방당국 수색에 중점을 두고 진화작업을 펼쳐왔는데 거세게 불길이 번지면서 지금은 모든 인력을 건물 밖으로 철수시킨 상황이라고 전해지고 있습니다.

소방당국, 인근 소방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해서 대응2단계 발령하고 이렇게 진화에 나서고 있고요.

많은 소방대원들이 현장에 투입됐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불이 시작된 건 오늘 새벽 5시 40분이었는데요. 아침 8시 20분쯤에 큰불이 잡혔고요.

대응 단계도 일시적으로 해제가 됐습니다.

그런데 잔불 진화작업 과정에서 무너져 내린 물건들에 다시 불이 번지면서 소방당국 낮 12시 15분쯤에 대응 2단계를 다시 발령하고 진화작업을 현재까지도 계속 이어가고 있는데 확인하신 것처럼 여전히 시뻘건 불길을 내부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아직도 타고 있다는 이야기죠.

불이 시작된 건 오늘 새벽 5시 40분쯤이고 지금 시각은 밤 10시 20분을 넘긴 시각 자막처럼 17시간째 진화를 하고 있습니다.

현장은 일부는 불길이 거센 현장이고 일부는 저렇게 잿빛 현장으로 되어 있습니다.

불길이 계속되면 건물이 붕괴될 가능성도 있다고 알려지고 있죠?

그렇습니다. 문제는 이 안에 쿠팡 특성상 비닐이 참 많았다고 전해지고 있습니다.

비닐 때문에 지금 더 많은 화재 진압에 어려움을 겪을 수밖에 없고요.

이에 따라서 건물 앞에 주차장에서 진화작업 중이던 소방차들까지 철수를 시켰고 옆 건물로 불이 번지는 것을 막기 위해서 방어선을 마련하기도 했습니다.

주변에는 다른 물류창고도 있기 때문에 저지하는 데도 애를 쓰고 있습니다.

소방당국은 스크링클러 수신기 작동을 지연시켜둬서 제대로 작동하지 않았다는 제보도 있어서 경찰이 확인하고 있다, 이 내용도 밝혔습니다.

관련 소식 들어오는 대로 다시 한 번 정리해 드리겠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 깔끔하게 훑어주는 세상의 이슈! "와이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