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순길이 류덕환, '전원일기2021' 내레이터로 낙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YT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원일기'와 함께 성장한 배우 류덕환이 '전원일기2021'의 내레이터로 돌아온다.

18일 저녁 8시 45분 첫 방송되는 MBC 창사 60주년 특집 '다큐플렉스-전원일기2021'(이하 '전원일기2021')에서는 류덕환이 내레이터로 나선다.

'전원일기2021'은 국민 드라마 '전원일기'와 배우들의 이야기를 다룬 MBC 창사 60주년 특집 다큐멘터리로, 최불암, 김혜자부터 시작해 순길이 역의 류덕환까지 전원일기 출연진 전원이 참석한다고 알려져 일찌감치 화제를 모으고 있다.

'전원일기2021'의 제작진은 본 프로그램의 내레이션을 '전원일기'와 관련된 누군가에게 맡기고 싶어 고심하던 중, 드라마 전체의 막내로 활약했던 순길이 역의 배우 류덕환을 최종 낙점했다.

10살부터 16살까지 6년이라는 시간 동안 '전원일기'와 함께 성장한 류덕환은 '전원일기' 종영 후 20년이 지난 2021년, 30대가 되어 다시 '전원일기'를 돌아본다. 성인으로 돌아온 순길이의 멋진 목소리는 '전원일기2021' 시청자들에게 또 다른 설렘 포인트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전원일기2021'은 이날 1부 방송을 시작으로 4주간 매주 금요일 방송된다.

YTN star 오지원 기자 (bluejiwon@ytnplus.co.kr)
[사진제공 = MBC]

* YTN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의 학교폭력 피해 사례를 제보 받습니다.
현재까지 학교폭력 의혹으로 나온 스타들 관련 제보 및 다른 스타들 제보 받습니다.
press@ytnplus.co.kr / winter@ytnplus.co.kr
YTN STAR 학교폭력 피해 제보 1대 1 오픈 채팅 카톡방(https://open.kakao.com/o/sjLdnJYc) 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 깔끔하게 훑어주는 세상의 이슈! "와이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