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혜리, ♥류준열 눈치 안보게 할 줄 알았는데..장기용과 마주보며 꽁냥꽁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POP=박서연 기자]


헤럴드경제

혜리 인스타



그룹 걸스데이 멤버이자 배우 혜리가 장기용과 꽁냥 케미를 자랑했다.

16일 혜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드디어 수요일"이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혜리와 장기용이 드라마 촬영장서 마주보며 장난을 치고 있는 모습이다. 두 사람은 웃음꽃을 피우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한편 혜리는 배우 류준열과 공개 열애 중이며, 현재 tvN 드라마 '간 떨어지는 동거'에서 이담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간 떨어지는 동거'는 999살 구미호 신우여와 쿨내나는 99년생 요즘 인간 이담이 구슬로 인해 얼떨결에 한집 살이를 하며 펼치는 비인간적 로맨틱 코미디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