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38011 0252021061768838011 01 0103001 politics 7.1.3-HOTFIX 25 조선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23869242000

류호정 의원 “타투를 許하라”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선일보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의당 류호정 의원이 16일 국회 본관 앞에서 등이 파인 보라색 드레스를 입고 자신의 등에 타투(문신)를 한 모습을 기자들에게 공개하고 있다. 이 타투는 일정 기간이 지나면 지워지는 것으로 알려졌다. 류 의원은 “30년 전 대법원 판결로 타투는 아직도 불법”이라며 “2021년 타투는 그 사람의 외모다. (타투 금지는) 표현의 자유 침해”라고 했다. 류 의원은 지난 11일 문신 합법화를 위한 ‘타투업법’을 대표 발의했다.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