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37272 0112021061768837272 06 0604001 entertain 7.1.4-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false true 1623855720000

브리트니 스피어스, 12살 연하 모델 남친과 스킨십…달달한 모습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이은 기자]
머니투데이

팝 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와 그의 남자친구 샘 아스하리/사진=브리트니 스피어스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팝 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12살 연하 남자친구와 함께 찍은 달달한 커플샷을 공개했다.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15일(현지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악마 이모티콘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사진 속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목선과 허리선이 시원하게 드러나는 화이트 크롭트 블라우스를 입은 채 탄탄한 근육을 자랑하는 12살 연하 남자친구 샘 아스하리 품에 쏙 안긴 모습이다.

짙은 아이메이크업을 연출한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남자친구의 입술을 향해 입술을 쭉 내밀며 귀여운 표정을 지어보였으며, 샘 아스하리는 그를 바라보고 있다.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사진에 샘 아스하리를 태그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두 사람의 달달한 모습에 팬들은 "당신이 행복하다면 우리도 행복해요" "완벽한 커플" 등의 댓글로 응원했으며, 한 누리꾼은 브리트니 스피어스(Britney Spears) 이름을 이용해 "키스니 스피어스"(Kissney Spears)라는 깜찍한 댓글을 남겨 792개의 좋아요를 받았다.

한편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1999년 1집 앨범 'Baby One More Time'으로 데뷔했으며, 'Oops I did it again' 'Toxic' 등 수많은 히트곡을 보유한 스타다.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이혼한 전 남편 케빈 페더라인과 사이에서 두 아들을 두고 있으며, 12살 연하의 모델 샘 아스하리와 공개 연애 중이다.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지난해 아버지의 병간호로 지쳤다며 정신과에 입원해 지속적인 치료를 받기도 했으며, 아버지의 후견인 자격 박탈 여부를 놓고 법적공방을 이어가고 있다.

이은 기자 iameun@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