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36913 1082021061668836913 08 0804001 itscience 7.1.4-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true 1623852182000

'비디디의 명품 아지르' 젠지, 2대1로 KT 완파…'3연승 올리며 단독 1위' [LCK]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최지영기자] 젠지가 접전 끝에 KT를 잡아냈다.

16일 서울 종로 롤파크에서는 젠지와 KT의 '2021 LCK 서머' 1라운드 2주차 경기가 펼쳐졌다.

이날 젠지는 '라스칼' 김광희, '클리드' 김태민, '비디디' 곽보성, '룰러' 박재혁, '라이프' 김정민이 나왔고 KT는 '도란' 최현준, '블랭크' 강선구, '도브' 김재연, '노아' 오현택, '하프' 이지융이 출전했다.

3세트에서 젠지가 레드 진영을 KT가 블루 진영을 픽했다. KT는 리신, 우디르, 오리아나, 징크스, 쓰레쉬를 골랐다. 젠지는 녹턴, 다이애나, 아지르, 이즈리얼, 라칸을 선택했다.

초반 양 팀 모두 팽팽한 라인전을 이어갔다. 6분 블랭크는 봇 다이브를 설계, 룰러를 잡아냈다. 9분 KT는 봇 주도권을 활용해 첫 화염용을 챙겼다.

13분 봇에서 대규모 합류 싸움이 펼쳐졌고 비디디의 슈퍼토스가 나오면서 젠지가 3킬을 기록했다. 15분 젠지는 한타 이득을 바탕으로 두 번째 바람용을 처치했다.

16분 젠지는 두 번째 전령을 손쉽게 가져갔다. 18분 KT는 바론 근처에서 클리드를 먼저 녹였지만 뒤늦은 비디디의 이니시로 젠지가 2킬을 올렸다. 20분 클리드는 세 번째 바다용을 차지했다.

25분 네 번째 바다용이 나왔고 젠지가 용을 쳤지만 결국 용은 KT가 먹었다. 이에 젠지는 바론으로 회전했다. 이를 눈치 챈 KT는 바론을 막았고 바론은 클리드가 스틸에 성공했다. 이어진 한타, 젠지가 4킬을 쓸어담았다.

29분 바론을 먹은 젠지는 봇으로 돌진했고 봇 억제기는 물론 미드 억제기까지 파괴했다. 32분 KT는 탑으로 들어오는 젠지를 포착, 룰러와 라스칼을 잡아냈다.

33분 KT는 두 번째 바론을 획득했지만 한타에서는 패배했다. 에이스를 올린 젠지는 그대로 넥서스로 진격했고 게임을 끝냈다.

엑스포츠뉴스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사진= 엑스포츠뉴스DB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