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36053 0722021061668836053 07 0701001 culture 7.1.3-HOTFIX 72 JTBC 0 true true false false 1623845460000

'반디앤루니스' 운영 서울문고…최종 부도 처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점 '반디앤루니스'를 운영하는 '서울문고'가 최종 부도 처리됐습니다.

1억 6000만 원가량의 어음을 갚지 못해서인데, 일단 오늘(16일) 온라인 서비스를 중단하겠다고 알렸습니다.

1988년에 문을 연 서울문고는 오프라인 서점 매출로는 교보문고와 영풍문고에 이어서 국내 3위입니다.

출판계는 내일 대책을 논의하기로 했습니다.

이수진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