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31544 0022021061668831544 02 0201001 society 7.1.4-RELEASE 2 중앙일보 57858643 false true false true 1623830889000

이슈 질병과 위생관리

정은경 "50대 7월부터 우선 접종, 18세~40대는 8월부터"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앙일보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보건복지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7월부터 시작할 3분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 백신 접종을 50대부터 우선 진행할 전망이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16일 국회에서 열린 보건복지위원회 전체회의에서 “3분기 접종계획을 내일(17일) 발표할 예정이다”며 “아마 50대까지는 먼저 접종을 시작하고 나머지 연령에 대해서는 8월 정도부터 접종을 시작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백신 종류는 공급상황과 그 시기를 고려해 월별로 결정할 예정이다. 지금 말하기는 어렵다”고 덧붙였다.

50~59세의 일반인 접종을 7월에 시작하고 그 외 연령은 8월에 맞춘다. 다음 달에는 50대와 함께 이달 물량 사정으로 접종예약이 취소된 60대 이상이 우선해 맞는다. 또 어린이집·유치원·초중고교 교직원과 수능 수험생도 접종 우선 순위에 포함될 것으로 보인다. 정 청장은 “40대는 8월에 (백신을) 맞을 수 있는가”라고 묻는 신현영 더불어민주당 의원 질의에 “그렇게 추정한다”고 답했다.

나머지 18세 이상 40대(우선 접종대상자 제외)를 접종할 때는 별도의 연령 구분 없이 한꺼번에 진행할 것으로 보인다. 홍정익 코로나19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 예방접종관리팀장은 16일 온라인으로 진행한 기자설명회에서 “하반기는 남은 전 국민 접종을 시작하는 관계로 세부적인 대상을 (구분)하기보다는 빨리 모든 국민에게 신속 접종하는 방향으로 추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제주도나 반도체 등 일부 기간산업을 대상으로 한 우선 접종이 3분기 계획에 반영되는지를 묻는 말에 홍 팀장은 “많은 단체·기관에서 의견 제시가 있었다”면서도 “검토해서 내일(17일) 발표하겠다”고 답했다. 방역 당국은 7∼9월 백신 접종 대상과 인원, 접종 군별 백신 종류 등을 포함한 3분기 접종계획을 확정해 17일 발표할 예정이다.

중앙일보

추진단은 17일에는 백신 1차 접종자가 1400만 명을 넘어설 것이라고 예상했다. 사진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 접종이 실시된 16일 대전의 한 예방접종센터에서 의료진이 시민에게 화이자 백신을 신중히 접종하는 모습. 김성태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역 당국은 오는 9월까지 국내 인구의 70%인 3600만명에게 백신 1차 접종을 완료해 11월에는 ‘집단 면역’을 형성하겠다는 목표를 제시해 왔다. 상반기 목표였던 백신 1차 접종자 1300만 명은 지난 15일 오후 2시쯤 넘어섰다. 추진단은 17일에는 백신 1차 접종자가 1400만 명을 넘어설 것이라고 예상했다.

홍 팀장은 “지금 접종 추세를 볼 때 매일 70만명 가까이 접종하고 있다”며 “내일(17일)쯤이면 1400만명을 돌파하지 않을까 예상한다”고 밝혔다.

이태윤 기자 lee.taeyun@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