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08697 0142021061568808697 04 0401001 world 7.1.4-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false true 1623767257000

EU, 휴가철 앞두고 백신 여권 도입 최종 승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우르줄라 폰 데어 라이엔 유럽연합(EU) 집행위원장(사진 가운데), 다비드 사솔리 유럽의회 의장(오른쪽), EU 순회 의장국인 포르투갈의 안토니우 코스타 총리가 14일(현지시간) '디지털 코로나19 증명서(백신 여권)' 관련 규정에 공식 서명하고 있다.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유럽연합(EU)이 회원국 시민들의 자유로운 왕래를 보장하기 위해 코로나19 백신 접종자에게 디지털 증명서(백신 여권)를 발급하는 방안을 최종 승인했다.

14일(현지시간) EU 집행위원회 홈페이지에 따르면 다비드 사솔리 유럽의회 의장과 우르줄라 폰 데어 라이엔 EU 집행위원장, EU 순회 의장국인 포르투갈의 안토니우 코스타 총리은 이날 백신 여권 관련 규정의 공식 서명식에 참석했다.

이들은 공동 성명에서 "우리는 이 위대한 업적에 자부심을 가질 수 있다"며 "우리가 알고 있고, 되돌아오길 바라는 유럽은 '장벽이 없는 유럽'이다"고 밝혔다. 이어 "백신 여권은 유럽 시민들이 가장 체감하고 소중해하는 권리인 '자유롭게 이동할 권리'를 다시 누리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명식에 참석한 EU 수뇌부는 "오늘 법안 공식 서명으로 이번 여름 더 안전하게 여행할 수 있게 될 것"이라며 "우리는 오늘 개방된 유럽이 승리한다는 것을 재확인한다"고 강조했다.

EU는 회원국 시민들이 역내 어떤 국가든 자유롭게 통행하는 원칙을 추구해왔지만, 코로나19의 세계적 대유행(팬데믹) 이후 회원국들이 국경을 봉쇄하면서 원칙을 고수하기 어려워졌다. 이번 백신 여권 도입으로 인해 EU 회원국은 공중 보건 보호를 위해 필수적인 경우를 제외하고 백신 여권 소지자에 대한 추가적인 여행 제한 부과가 금지된다. 다만 구체적인 백신 여권혜택은 회원국별로 달라질 수 있다.

백신 여권은 코로나19 백신을 맞았거나 검사에서 음성 결과가 나왔거나, 코로나19에서 회복돼 항체를 가진 EU 시민에게 발급된다. 백신 여권은 다음달 1일부터 12개월간 시행될 예정이다. 백신 여권은 회원국 정부가 무료로 발급하고, 디지털이나 QR코드가 포함된 종이 형태로 사용 가능하다. 이미 13개 회원국이 백신 여권 발급을 시작했다. 현재까지 EU 시민 중 코로나19 백신을 최소 한 차례 맞은 비율은 절반이 넘고, 2차 접종자를 포함한 접종 완료자도 27%에 이른다.

pjw@fnnews.com 박종원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