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782670 0432021061568782670 04 0401001 world 7.1.4-RELEASE 43 SBS 0 false true false true 1623699771000

"미국서도 델타 변이 빠르게 확산…가을에 새로운 확산 부를 수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백신 접종을 앞세워 정상화를 재촉하고 있는 미국에서도 '델타' 변이로 불리는 인도발 변이 바이러스가 빠르게 확산하고 있다는 진단이 나왔습니다.

스콧 고틀리브 전 미 식품의약국 FDA 국장은 CBS와의 인터뷰에서 "지금 미국에서 인도발 변이는 코로나19 감염자의 약 10%"라면서 "그것은 2주마다 2배로 늘고 있으며 미국에서 지배적인 종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고틀리브 전 국장은 "이것이 우리가 감염자의 가파른 급증을 보게 될 것이란 뜻은 아니지만 이게 장악할 것이란 점은 맞다"며 이 변이가 "가을로 접어들면서 새로운 유행병을 촉발할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그는 그러면서 인도발 변이가 영국발 변이 '알파'보다도 약 60% 전염성이 더 강하다는 데이터를 인용했습니다.

고틀리브 전 국장은 인도발 변이가 급속히 퍼지더라도 미국 전체에 걸쳐 코로나19 감염자가 급증하지 않을 수도 있지만 일부 지역은 위험하다고 경고했습니다.

그는 "백신 접종이 덜 된 미국의 일부 지역, 특히 백신 접종률이 낮은 도시들을 낀 남부 일부는 이 신규 변이로 인한 대규모 발병 사태를 보게 될 위험이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실제 영국에서도 백신 접종 확대로 방역 규제를 풀었다가 인도발 변이가 확산하면서 감염자가 다시 급증하고 있습니다.

미 질병통제예방센터 CDC에 따르면 지난 3일까지 미국에서는 18세 이상 성인의 64.4%가 코로나19 백신을 최소한 1회 맞았고, 54.1%는 접종을 끝냈습니다.

그러나 주별로는 편차가 있어서 앨라배마·루이지애나·미시시피·와이오밍주는 1회라도 백신을 맞은 성인의 비율이 채 50%가 되지 않는 실정입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안서현 기자(ash@sbs.co.kr)

▶ 코로나19 현황 속보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