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구라 재혼 질문에 "호들갑 떨지 말아야 해, 하루 이틀 살 거 아니니까"(동상이몽2) [TV캡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서장훈, 김구라, 이지혜, 김숙 / 사진=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김구라가 결혼 생활을 덤덤하게 언급했다.

14일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은 200회 특집으로 꾸며졌다.

김구라는 '동상이몽'이 200회를 맞은 소감에 대해 "부부예능의 원탑으로서 무한한 자긍심을 느낀다"고 운을 뗐다.

김숙은 "'동상이몽' 목표가 돌싱이었던 김구라, 서장훈 씨의 솔로 탈출 아니었냐"고 말을 꺼냈다.

이에 최근 재혼한 김구라가 박수를 받았다.

김숙은 "'동상이몽'에 (재혼의) 지분이 있지 않냐"고 물었고, 김구라는 "결혼이 인력으로 되냐"고 덤덤하게 답했다.

이어 그는 "'동상이몽'이 생각의 전환을 가져오지 않았냐"는 물음에도 "결혼 생활은 거품 빼고 해야 한다. 호들갑 떨면 안 된다. 하루 이틀 살 거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