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780899 1252021061468780899 05 0501001 sports 7.1.3-HOTFIX 125 MBC 0 true true false false 1623672441000

'극적인 역전승' 조코비치 '최다 기록까지 1승'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테니스 세계랭킹 1위 조코비치가 프랑스 오픈 결승에서 대역전극을 연출하며 메이저 최다 우승에 바짝 다가섰습니다.

박주린 기자입니다.

◀ 리포트 ▶

승부는 쉽게 끝나는 것처럼 보였습니다.

절정의 샷을 선보인 치치파스가 세트스코어 2-0으로 조코비치를 압도했습니다.

하지만 3세트부터 거짓말처럼 조코비치가 살아났습니다.

정교한 드롭샷으로 상대의 힘을 빼놓았고, 구석을 파고드는 예리한 스트로크로 승부를 2-2 원점으로 돌렸습니다.

마지막 5세트, 백미는 이 장면이었습니다.

상대의 순간적인 방심을 놓치지 않고 절묘한 위닝샷을 성공시켰습니다.

4시간 11분의 혈투.

승자 조코비치는 포효했습니다.

생애 19번째 메이저 우승.

페더러와 나달의 메이저 최다 우승 기록에도 단 1승 차로 다가섰습니다.

[조코비치]
"'나는 졌다, 이제 끝났다'라는 목소리가 머릿속에서 들릴 때부터 한 가지만 생각했습니다. '할 수 있다'고 끊임없이 생각했습니다."

한편 패배 이후 극도로 침울했던 치치파스는 시상식 직후 SNS를 통해 '경기 시작 5분 전 할머니 사망 소식을 들었다'고 그 이유를 밝혀 안타까움을 더했습니다.

MBC뉴스 박주린입니다.

(영상편집: 노선숙)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박주린 기자(lovepark@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