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780679 0182021061468780679 08 0801001 itscience 7.1.5-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false true 1623670710000

테슬라, 비트코인 재허용할 수 있다는 소식에 비트코인 급등…단기 조정 주의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비트코인(BTC) 가격은 14일 오후 12시 코인마켓캡을 기준으로 전날보다 10.8% 상승한 3만8819달러(업비트 기준 4463만원)에 거래되고 있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자사의 전기차를 구매하는데 비트코인을 다시 허용할 수 있다고 밝히며 비트코인 가격이 큰 폭으로 상승했다는 관측이 현재 나온다. 암호화폐 시장 분석가들은 비트코인의 장기적인 전망은 긍정적이지만 단기적인 조정이 올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는 분석을 내놓고 있다.
매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출처: 일론 머스크 트위터

머스크 CEO는 지난 13일 트위터(사진)를 통해 “긍정적인 미래 동향과 함께 채굴자들의 합리적인 클린 에너지 사용이 확인된다면 테슬라는 비트코인 거래 허용을 재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트코인을 채굴하는데 드는 에너지 중에서 클린 에너지의 비율이 50%가 넘기면 비트코인 결제를 다시 허용할 수 있다는 의견이다. 머스크는 이어 “시장을 움직이지 않으면서 비트코인을 쉽게 매각될 수 있도록 유동성을 테스트하기 위해 10%만 팔았다”고 다시 한번 확인했다. 비트코인 가격은 머스크의 트윗이 게시된 두 시간 만에 5% 이상 상승했다. 이에 암호화폐 미디어인 유튜데이는 “이미 70% 이상의 채굴자들이 재생 가능한 에너지를 사용하고 있다”며 “추정치의 편차는 상당히 클 수 있다”고 덧붙였다.

최근 비트코인이 큰 폭으로 상승하자 단기적인 가격 조정이 나올 수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뉴스비티씨에서 활동하는 아유시 진달 애널리스트는 “비트코인은 최근 강력히 상승하기 시작했고 가격 상승 모멘텀을 얻고있다”며 “현재는 3만9849달러를 터치하고 내려오는 모양새로 단기 조정이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비트코인 가격은 앞으로 한차례 눌린 다음에 상승세를 다시 이어갈 가능성이 높다는 설명이다. 암호화폐 시장 분석업체인 디센트레이더도 “암호화폐 시장에서 투자자의 감정이 반등하기 시작했다”라며 “비트코인은 최근 과매도된 상태로 돌아서서 상승할 준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실제로 비트코인의 장기적인 전망은 긍정적이라는 분석이 상대적으로 우세하다. 마이크 맥글론 블룸버그 전략가는 지난 12일 트위터를 통해 “올해 비트코인 공급량이 감소하고 있다”며 “과거 패턴이 유지될 경우 비트코인 가격은 계속 상승할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그는 “공급량이 감소하는 현상은 비트코인이 10만달러를 달성하는데 필요한 비장의 무기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유명 암호화폐 애널리스트인 플랜비도 “3년내 비트코인은 28만8000달러를 돌파할 것”이라며 “최근 가격 조정은 2017년의 평균치와 크게 다를 바 없다”며 추가적인 상승 가능성을 전망했다. 요니 아시아 이토로 최고경영자(CEO)는 최근 한 인터뷰에서 “전 세계에는 50억명의 인구가 여전히 좋은 로컬 화폐를 갖고 있지 못하다”라며 “향후 3~5년 사이에 비트코인 가격이 크게 오르지 않을 거라고 말할 수 없다”고 분석했다. 다만 아직은 관망해야 한다는 분석도 나온다. 암호화폐 미디어인 코인텔레그래프는 “엘살바도르와 같은 국가가 비트코인을 법정 화폐로 인정하기 시작하며 비트코인의 장기적인 전망은 여전히 강력하지만 비트코인이 어떤 방향을 택할지 아직 지켜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전날 비트코인이 상승하면서 이더리움(ETH)을 비롯한 여러 알트코인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ETH는 오후 12시 코인마켓캡을 기준으로 전날보다 5.4% 상승한 2490달러(업비트 기준 285만원)에 거래되고 있다. 특히 이번 주에는 아베(AAVE), 쿠사마(KSM), 알고랜드(ALGO), 쎄타퓨엘(TFUEL)이 상승 가능성이 높다는 분석이 나온다. 코인텔레그래프에서 활동하는 라케시 우파드예히 암호화폐 애널리스트는 “비트코인이 3만8000달러를 돌파하면서 아베(AAVE), 쿠사마(KSM), 알고랜드(ALGO), 쎄타퓨엘(TFUEL)이 강세를 보이고 있다”고 분석했다. 쎄타 프로젝트는 자사의 메인넷3.0을 다가오는 30일 발표할 계획이다. 라케시 애널리스트는 “특히 TFUEL은 0.57달러를 돌파한 후 다시 출발하면 사상 최고치를 곧 경신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TFUEL은 코인마켓캡을 기준으로 전날보다 29% 상승한 0.55달러(업비트 기준 628원)에 거래되고 있다.
매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출처: 코인360

한편 업비트가 지난 11일 코모도(KMD)를 비롯한 암호화폐 25종을 유의 종목으로 지정하며 주말 동안 가격이 큰 폭으로 하락했는데 현재는 반등세를 보이고 있다. 유의 종목으로 지정된 페이코인(PCI), 솔브케어(SOLVE), 마로(MARO), 옵저버(OBSR) 등 15개 코인은 모두 두 자릿수 반등을 보이고 있다. 특히 PCI의 경우 업비트 거래소를 기준으로 전날보다 81% 상승한 904원에 거래되고 있다. 디스트리트에서 활동하는 문호준 암호화폐 애널리스트는 “업비트에서 중소형 코인 투자는 지양할 필요가 있고 충분히 하락을 보인 이후 이슈가 잠잠해질 때 저점에서 다시 접근하는 게 안전할 것”이라며 “지금은 리스크가 큰 마이너 알트코인보단 메이저 알트코인에 관심을 가져볼 시기”라고 말했다.

[강민승 디스트리트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