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前남친과 왜 연락해’ 여친 2시간 폭행한 50대 남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전 남자친구와 연락했다는 이유로 여자친구를 무차별적으로 폭행한 50대가 경찰에 체포됐다.

제주 동부경찰서는 14일 여자친구를 무차별 폭행한 혐의(폭행)로 50대 A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데일리

사진은 기사와 관련없음. 사진=이미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A씨는 이날 0시께 제주시 이도이동의 한 호텔에서 여자친구인 40대 B씨의 얼굴과 몸 등을 약 2시간 동안 무차별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같은 호텔 투숙객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이날 새벽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여자친구가 전 남자친구와 연락해 화가 나서 폭행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경찰은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