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745061 0182021061368745061 06 0601001 entertain 7.1.5-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23514202000

故 임지호, 심장마비로 별세…황교익→누리꾼들 추모 “믿기지 않아”(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요리연구가 故 임지호가 갑작스럽게 사망한 가운데 황교익과 누리꾼 등이 고인을 추모했다.

지난 12일 새벽 故 임지호가 심장마비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65세.

고인의 빈소는 쉴낙원 김포장례식장으로, 발인은 14일 예정이다.

매일경제

요리연구가 故 임지호가 갑작스럽게 사망한 가운데 황교익과 누리꾼 등이 고인을 추모했다. 사진=MBN스타 DB


황교익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故 임지호를 추모했다. 그는 “故 임지호의 부음을 들었다. 믿기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그는 “‘음식이란 무엇인가’라는 화두를 붙잡고 있을 때에 제게 많은 영감을 준 분”이라며 2009년 당시 자신이 썼던 글을 게재, “故 임지호는 여전했다. 그의 음식을 한참은 더 받아먹어야 하는데, 황망하다”라고 안타까워했다.

누리꾼들 역시 자신들의 SNS를 통해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 “그 곳에서는 평안하셔라” “황망하다. 편히 쉬시길 바란다” “안타깝다. 좋은 분이셨다”라며 추모의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故 임지호는 전국 각지를 돌아다니며 우리 고유의 친자연적 식재료로 새로운 요리를 선보였다.

그는 지난 2014년 방송된 SBS 시사교양프로그램 ‘잘 먹고 잘 사는 법, 식사하셨어요?’에 출연해 친숙한 이미지로 시청자들에게 다가왔으며, ‘방랑식객’ 시리즈로도 유명하다.

지난해 10월에 故 임지호는 영화 ‘밥정’(감독 박혜령)을 통해 따뜻한 감동을 선사했다. 최근까지 고인은 MBN 예능프로그램 ‘더 먹고 가’에 출연하며 건강하고 따스한 모습을 보여준 바 있다. 종영 2개월 만에 전해진 갑작스러운 비보에 시청자들 역시 큰 충격에 빠졌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