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744737 0292021061268744737 06 0602001 entertain 7.1.5-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true 1623506280000

"떨려 미칠 거 같다" '라우드' 박진영x싸이 소속사 연습생 무대에 긴장 [Oh!쎈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전미용 기자] JYP, 피네이션의 연습생 무대가 펼쳐졌다.

12일 방송된 SBS 예능 '라우드'에서는 박진영, 싸이가 소속사 연습생들의 무대에 긴장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싸이와 박진영의 소속사 연습생들의 무대를 예고했다. 싸이는 "나 떨려서 미쳐버릴 것 같다" 박진영은 "굉장히 걱정된다"고 이야기했다. 싸이는 "피네이션 연습생들의 최초 공개 무대고 제작자 싸이 손길이 닿은 연습생들이다. 연습생 이상의 의미를 가지고 있다"며 긴장했다.

박진영 역시 "우리 아이들이 잘해주면 좋겠다. 우리 소속사라고 해서 다른 건 없다"고 덧붙였다. 싸이는 "1라운드 각 기획사별 단체무대, 출사표 같은 느낌이다. 그 다음에는 각각 연습생이 되는 거다. 피네이션 연습생이 JYP로 갈 수 있는 거고 JYP 연습생이 피네이션으로 갈 수 있다. 아무데도 못 갈 수도 있는 거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두 소속사 연습생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박진영은 "안 떨려? 오늘은 최대한 재밌게 해라"고 조언했고 싸이는 "더 잘하려고 해도 잘 되지 않아"라며 이야기했다.

심사석에 오른 박진영은 싸이에게 "너랑 나랑 무대에 서는 기분이다"라고 말한 뒤 "차라리 잘해서 빼앗기는 게 낫겠다"며 속마음을 전했고 싸이는 "평가를 받아보는 게 처음이다. 가수 싸이로서 떨린 순간보다 질감이 다르다. 제작자 첫 날인 거 같다. 진짜 떨린다"며 긴장을 감추지 못했다.

OSEN

이어 JYP 연습생들이 무대에 올랐다. 아무루, 이계훈, 임경문은 딘의 'I'm not sorry'노래에 맞춰 완벽한 군무와 라이브 실력을 뽐냈다. 박진영은 "잘했다. 연습량은 음정에서 드러나는데.. 음정 거의 한번도 안 틀렸다. 고맙다야"라며 뿌듯해했다.

싸이는 "무대 완성도가 좋았다. JYP다르네. 최고였다"며 엄지를 치켜세웠다.피네이션 연습생 무대에 앞서 싸이는 "나 죽을 거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피네이션 연습생들이 무대에 올랐다. 피네이션은 구호와 함성에 맞춰 좌중을 압도했다. 싸이는 "군 생활에 남다른 경력을 지닌 제가 제식 인사법을 준비했다고"덧붙였다.

박진영은 "확실히 우리보다 임펙트가 있다"며 칭찬했다. 이어 피네이션 연습생 오성준, 천준혁, 장현수, 최태훈, 우경준은 파워풀한 무대를 선보였다.

박진영은 싸이에게 "너 무섭게 하니? 무슨 군기가? 쟤네 강철부대 내보내도 되겠다. 저렇게 빡세게.. 패기랑 에너지에 압도 당했다"며 놀라워했다.

싸이는 "나 진짜 눈물이 날 것 같다"며 눈물을 글썽였고 "이게 연습실에서 한 걸 많이 봤는데..훨씬 잘했다"며 만족해했다.

OSEN

2팀의 무대가 끝나고 연습생들은 참가자로 다시 무대에 올랐다. 첫 번째 참가자는 '천가지' 닉네임을 쓰는 피네이션 연습생 천준혁.

천준혁은 실력 무대를 먼저 보이겠다며 브루노 마스의 versace on the floor를 준비했다고 밝혔다. 천준혁은 "제가 이 노래 부르고 평이 좋지 않았다. 하지만 트라우마를 극복하고 싶어서 선택했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천준혁은 감미로운 목소리로 노래를 불렀고 박진영과 싸이는 빠르게 앞으로 나아갔고 싸이가 한발 앞서 Pass를 눌렀다.

싸이는 "첫 월말평가 때 발라드를 불렀다. 발라드 가수가 꿈이었다. 그런데 우리 회사는 발라드 가수를 뽑지는 않는다고 했다. 그래서 바꾼거다. 극복이 많이 돼서 다행이다. 본 중에 제일 잘한 거 같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박진영은 "처음에 소울풀하게 불러 한 칸 움직였고 리드미컬한 몸짓에 한 칸, 그런데 고음으로 올라갈 때 불안하다. 그것만 보강한다면 토탈 패키지 같다"며 극찬했다.

이어진 참가자는 닉네임 '아따남' 싸이는 "아는 닉네임이다"라고 설명했고 박진영은 "호남 출신이다. 습관적으로 ~아따를 맞이한 거다"라며 추리했고 의문의 참가자 아따남, 우경준이 등장했다.

박진영은 "외모가 만.찢.남이다"라며 놀라워했고 싸이 역시 "메이크업 한 거 처음보는데 잘 생겼다"며 감탄했다. 씨이는 "경준이 같은 경우는 외모가 좋다. 제가 못해본 거 다 시켜주고 싶다. 랩을 하고 싶어하는 친구다. 그런데 땅만 7개월을 보더라. 달래도 보고 화를 내보고도 했는데.. 너무 내성적이었다"고 설명했다.

OSEN

이후 우경준은 매력 발산 무대를 먼저 선보였다. 어린 시절 호주에서 10년간 유학생활을 한 우경준은 호주식 발음으로 마음의 일기를 유창하게 선보였고 싸이는 "정말 놀랍다. 상당히 내성적이고 샤이한 친구다. 저렇게 말을 잘하다니"라며 놀라워했다.

이어 "제가 지금까지 본 모습 중에 가장 밝다"고 말했다. 유창한 영어실력을 뽐낸 우경준은 실력 무대에서 비트에 맞춰 멋진 춤을 선보였다. 싸이가 먼저 PASS를 눌렀고 뒤이어 바로 박진영도 PASS를 눌렀다.

박진영은 "이 정도 외모는 찾기 힘들다. 그래도 실력을 봐야해서 봤다. 매력 무대에서는 내면이 보이지 않는다. 실력 무대에서는 그 모습이 보여서 여기까지 왔다. 오늘 상당히 밝다는데 이유가 있냐"며 궁금해했고 우경준은 "무대 체질인 거 같다"고 대답했다.

/jmiyong@osen.co.kr

[사진] 방송화면 캡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