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744710 0232021061268744710 02 0213001 society 7.1.4-RELEASE 23 아시아경제 0 false true false true 1623505500000

서울시의원 2명 코로나 확진 판정...서울시의회 셧다운되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안규백 의원과 가까운 동대문구 출신 o시의원 확진 이어 ㅎ의원도 확진 판정...15일 열릴 예정 오세훈 시장 시정 운영 위한 조직개편 위한 조례 개정 불투명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안규백 국회의원과 가까운 동대문구 출신 서울시의원 o씨(사무국장)가 11일 코로나 확진자로 판정을 받은 데 이어 또 다른 서울시의원 ㅎ씨(비례)가 확진자로 드러나 서울시의회가 위기에 빠졌다.


12일 서울시의회에 따르면 전날 서울시의원 ㅇ씨가 아내로부터 감염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또 다른 ㅎ의원도 확진자로 판명나면서 15일로 예정된 서울시의회 본회의가 열릴 수 있을 지 불투명해지고 있다.


ㅎ의원도 ㅎ의원 등과 접촉에 의한 감염으로 전해지고 있다.


안규백 의원 지역사무실은 12일 하루 13명 추가 확진자가 발생, 사흘 누적 확진자 수는 모두 28명으로 늘어났다.


이에 따라 오세훈 시장이 시정 운영을 위한 조직 개편 조례 처리도 차질이 빚어질 것으로 보인다.


또 서울시의회는 최근 계약직 공무원 면접에 확진자가 참여해 면접관 등도 검체 검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