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743398 0512021061268743398 02 0213003 society 7.1.3-HOTFIX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623493882000

미금역 화장실서 20대 남성 숨진 채 발견…타살 혐의점 없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암환자용 마약류성 진통제 패치 소지

경찰, 사인 밝히기 위해 국과수에 부검 의뢰

뉴스1

미금역 © News1 (자료사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성남=뉴스1) 이상휼 기자 = 경기 성남시 미금역 장애인화장실에서 2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12일 경찰에 따르면 전날(11일) 오전 0시30분께 미금역 장애인화장실에서 순찰하던 역무원이 의식을 잃고 쓰러진 A씨를 발견해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숨졌다.

외상은 없었고 타살 혐의점도 발견되지 않았다.

다만 A씨의 소지품에서 암투병환자들이 사용하는 마약류성 진통제 패치가 나왔다.

A씨는 평소 병력이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기 때문에 경찰은 사망원인을 규명하기 위해 13일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할 방침이다.
daidaloz@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