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739691 0182021061268739691 03 0308001 economy 7.1.4-RELEASE 18 매일경제 65406000 false false false false 1623466525000

이슈 가상화폐 열풍

도지코인 상징 '도지밈' NFT, 45억원에 팔려…밈 NFT 역대 최고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가상화폐 도지코인을 상징하는 시바견이 그려진 이른바 '도지밈' NFT(Non-Fungible Token·대체불가토큰) 작품이400만달러(약 45억원)에 팔렸다. 도지코인은 테슬라 최고경영자인 일론 머스크가 언급해 유명해진 가상화폐다.

미국 NBC방송에 따르면 11일(현지시간) 온라인 경매사이트 조라에서 도지밈에 NFT기술이 적용된 작품이 암호화폐 이더리움 1696.9이더에 판매됐다. 당시 시가로 약 400만달러에 달하는 금액으로 밈 관련 NFT 판매액으로선 역대 최고가인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NBC는 저작권보다는 원작자 친필 사인과 가까운 개념이라고 설명했다.

도지밈 NFT를 경매에 올린 사람은 도지밈의 원작자 사토 아츠코씨다. 사토가 지난 2010년 블로그에 올린 반려견 카보스의 사진은 2013년 만들어진 도지코인의 대표 이미지가 됐다.

사토는 "내가 만든 이미지가 이렇게까지 유명해줄 줄 몰랐다"며 "수익금 중 일부를 일본적십자 등 자선단체에 기부할 것"이라고 전했다.

NFT는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디지털 콘텐츠에 고유한 인식 값을 부여한 것이다. NFT는 기존의 가상자산과 달리 소유자를 특정할 수 있어 일종의 '디지털 진품 증명서'로 여겨진다.

최근 NFT가 주목받으며 인기 밈에 NFT를 적용한 작품이 높은 가격에 낙찰되고 있다.

앞서 어린 소녀가 화재현장을 배경으로 웃음 짓는 일명 '재난의 소녀' 밈 NFT는 약 43만달러(약 4억8000만원)어치 이더리움에 낙찰된 바 있다. 또 '과하게 집착하는 여친' 밈의 NFT는 약 48만2000달러에 팔리기도 했다.

[김정은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