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넷플릭스 신작 리스트] 기다려온 신작부터 놓칠 수 없는 명작까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희신 기자] [문화뉴스 조희신 기자] 천만 관객을 돌파한 '기생충'부터 걸크러쉬 콤비를 자랑하는 '걸캅스', 괴도 신사 '뤼팽2' 등 넷플릭스가 신작 시리즈부터 놓칠 수 없는 명작까지 공개했다.

문화뉴스

'뤼팽2' 스틸컷/사진=넷플릭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뤼팽2

아르센 뤼팽 시리즈를 재해석해 전 세계적인 사랑을 받은 넷플릭스 시리즈 '뤼팽'이 파트2로 돌아왔다.

'뤼팽'은 25년 전 아버지를 억울한 죽음으로 몰아넣은 이를 향한 한 남자의 기발한 복수를 그린 작품이다.

뤼팽을 연상케 하며 도시를 떠들썩하게 만든 아산은 펠레그리니를 향한 본격적인 복수를 시작하려 한다.

펠레그리니는 아산에 맞서기 위해 그의 아들을 납치하고, 아산은 아들을 구하고 펠레그리니를 향한 복수를 완성하기 위해 새로운 계획을 설계한다.

프랑스 최고의 지명 수배자이자 화려한 쇼맨십을 가진 괴도 신사 아산의 계획은 성공할 수 있을까.

문화뉴스

영화'기생충' 스틸컷/사진=넷플릭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생충

영화 '기생충'이 넷플릭스에 드디어 상륙했다. '기생충'은 인간애와 블랙 유머, 서스펜스를 넘나드는 복합적인 재미를 선사하며 전 세계적인 극찬 세례를 받았다.

한국영화 최초로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 제77회 골든글로브 시상식 최우수 외국어영화상 등 세계 유수의 영화제를 석권하며 천만 관객을 돌파한 데 이어, 흑백판으로 재개봉해 지속적인 사랑을 받았다.

전 세계를 놀라게 만든 영화 <기생충>을 만날 계획을 세워보자.

문화뉴스

영화'엑시트' 스틸컷/사진=넷플릭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시트

900만 관객을 동원하며 한동안 침체기였던 코미디 장르에 또 한 번 붐을 일으킨 영화 '엑시트'도 넷플릭스를 찾아왔다.

'엑시트'는 유독가스로 뒤덮인 도심을 탈출하는 청년백수 용남과 대학동아리 후배 의주의 기상천외한 용기와 기지를 그린 재난탈출액션 영화다.

조정석, 임윤아의 환상적인 케미와 고공에서 펼쳐지는 짜릿한 액션, 재기발랄한 재난 탈출기로 웃음을 선사한 '엑시트'의 출구 없는 매력에 빠질 준비가 되었는가.

문화뉴스

영화'걸캅스'스틸컷/사진=넷플릭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걸캅스

'걸캅스'는 48시간 후 업로드가 예고된 디지털 성범죄 사건이 발생하고 경찰마저 포기한 사건을 일망타진하기 위해 뭉친 걸크러시 콤비의 비공식 수사를 그린 작품이다.

'정직한 후보'로 제41회 청룡영화상 여우주연상 수상하며 독보적인 존재감을 입증한 라미란이 형사의 본능이 꿈틀대는 미영으로 등장한다.

'역도요정 김복주', '낭만닥터 김사부 2' 등으로 연기 스펙트럼을 넓히고 있는 이성경이 정의감에 불타는 지혜로 분해 완벽한 호흡을 선보인다.

160만 관객을 동원한 걸크러쉬 콤비의 저력을 지금 넷플릭스에서 만나보자.

문화뉴스

'결혼작가 이혼작곡2'스틸컷/사진=넷플릭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결혼작가 이혼작곡2'

행복해 보이던 세 부부의 충격적인 비밀이 드러나며 16회 연속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한 화제작 '결혼작가 이혼작곡'이 시즌2로 돌아왔다.

남편의 외도 사실을 알게 된 후 세 여자의 행복했던 결혼 생활은 산산조각 나버렸다. 여전히 아내를 기만하고 숨겨둔 애인을 만나는 남자, 남편의 외도에 격분한 아내와 그 소란의 중심에 선 불륜녀, 외도 후 아내에게 찾아와 다시 돌아가겠다 말하는 남자까지.

아직 끝나지 않은 세 부부의 충격적인 이야기가 새로운 파란을 예고한다. 깨져버린 믿음과 불신으로 가득한 이들에게 또 어떤 일이 벌어질까.

더욱 거센 갈등을 예고하고 있는 파격적인 이야기를 넷플릭스에서 확인하라.

<저작권자 Copyright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