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736369 1282021061168736369 05 0508001 sports 7.1.4-RELEASE 128 OBS 0 true true false false 1623415885000

"이다영, 그리스 1부로 이적"…배구협회 "불가능"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학창 시절, 폭력 가해자로 지목돼 배구코트를 떠났던 전 국가대표 세터 이다영이 "그리스 1부로 이적해 선수 생활을 이어갈 것"이라는 발표가 나왔습니다.

터키 스포츠에이전시 CAAN은 "이다영이 그리스 PAOK 테살로니키와 계약했다"며, "그리스 1부 리그에서 활약하는 첫 한국인 선수가 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대해 배구협회 측은 "협회 이적 동의가 필요하지만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문제가 해결되지 않아 국제이적동의서 발급이 어렵다"고 선을 그었습니다.

[갈태웅]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