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736222 1082021061168736222 08 0804001 itscience 7.0.0-HOTFIX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23417828000

'종횡무진 페이커' T1, 리신-그웬 하드캐리로 '2세트 승리' [LCK]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최지영기자] T1이 1세트 복수에 성공했다.

11일 서울 종로 롤파크에서는 '2021 LCK 서머' 1라운드 담원 기아 대 T1의 경기가 치러졌다.

이날 T1은 '칸나' 김창동, '커즈' 문우찬, '페이커' 이상혁, '테디' 박진성, '케리아' 류민석이 출전했다. 담원 기아는 '칸' 김동하, '캐니언' 김건부, '쇼메이커' 허수, '고스트' 장용준, '베릴' 조건희가 선발로 등장했다.

2세트에서 T1은 블루 진영을 담원 기아는 레드 진영을 택했다. T1은 그웬, 세주아니, 리신, 칼리스타, 그라가스를 골랐다. 담원 기아는 럼블, 녹턴, 사일러스, 카이사, 알리스타를 픽했다.

6분 커즈, 페이커는 적 정글에 침투해 캐니언을 잡으며 선취점을 올렸다. 7분 T1은 블루 카정을 들어갔지만 담원 기아의 빠른 텔 합류로 담원 기아가 한타를 대승했다.

8분 T1은 첫 전령을 빠르게 먹고 빠졌다. 12분 커즈는 탑을 노렸지만 담원 기아가 눈치채고 있었다. 탑에서 열린 한타에서 담원 기아가 대승을 거두면서 이득을 크게 봤다.

14분 칸나와 페이커는 탑에서 화려한 플레이로 칸과 쇼메이커를 끊었다. 16분 담원 기아는 끝내 잘 큰 페이커를 잡아냈다.

17분 칸과 캐니언은 탑에 있는 칸나를 잡으려 했지만 칸나가 캐니언을 데려갔다. 이어 세 번째 화염용이 등장했다. 용은 담원 기아가 먹었지만 한타는 T1이 이겼다.

24분 네 번째 화염용이 등장했다. 양 팀 모두 용을 두고 거센 한타가 열렸고 T1이 3킬을 쓸어담으며 용은 물론 바론까지 가져갔다. 29분 T1은 점멸 없는 칸을 잡았고 봇 억제기까지 파괴했다. 추가로 T1은 다섯번째 용을 챙겼다.

31분 T1이 두 번째 바론을 먼저 치면서 싸움 구도를 열었다. 바론을 두고 열린 한타, T1이 또 한 번 승리를 거두며 게임을 그대로 끝냈다.

엑스포츠뉴스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사진= 엑스포츠뉴스DB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