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716812 0232021061168716812 02 0212002 society 6.3.1-RELEASE 23 아시아경제 56679201 false true false false 1623362459000 과학 기술 컨설팅 지원 2021 Busan 진행 2106111135

이슈 오늘의 사건·사고

경기도, 남양주 주상복합 화재 피해주민에 9억2400만원 지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가 지난 4월 발생한 남양주시 다산동 주상복합 아파트 화재 피해 주민의 생계안정을 위해 총 9억2400만원을 지원한다.


도는 지난 9일 경기도 재난안전대책본부 심의회를 열고 이런 내용을 담은 지원 방안을 의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세부 지원 내용을 보면 도는 피해 상가 169곳에 점포당 200만원을, 주택 내부 복구를 해도 당장 입주가 어려운 30가구에 가구당 300만원을, 분진 제거 및 보수 후에 입주 가능한 331가구에 가구당 150만원을 각각 지원하기로 했다.


피해주민 지원은 예비비를 활용하며 경기도와 남양주시에서 각각 절반씩 공동 부담한다.


도는 사회재난은 원인 제공자가 재난 수습ㆍ복구에 1차적으로 책임이 있지만 피해 주민들이 일상으로 신속하게 복귀할 수 있도록 생계안정자금을 우선 지원하기로 했다고 지원 취지를 밝혔다.


도는 화재 원인을 두고 소방합동조사단이 합동 감식을 진행 중이지만 원인 규명이 늦어지고 있고, 피해 주민들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남양주시 다산동 주상복합 아파트 화재는 지난 4월 10일 발생한 사건으로 상가 169곳이 전소, 부분 파괴, 그을음 등으로 41%가 소실돼 전체 휴업 상태다.


주택(APT) 361가구는 시설 내부 복구를 해도 조속히 재입주하기 어려울 정도로 피해를 입었거나, 분진제거 및 보수 등을 통해 입주가 가능할 정도로 주민 대부분이 심각한 피해를 입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지난 4월27일 화재 피해주민 대표 5명과 김용민 국회의원(남양주시병)을 만나 주민들의 어려움을 들은 뒤 "가능한 조치사항이 있는지 검토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