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안규백 코로나 확진에 여의도 발칵…정세균 캠프 초비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국회 긴급 대응조치…민주, 내일 의총 취소 검토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기자 = 더불어민주당 안규백 의원의 10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 소식에 여의도가 또 한 번 발칵 뒤집혔다.

현역 의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은 지난 4월 15일 민주당 이개호 의원에 이어 두 번째다.

안 의원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일요일인 6일 지역구(서울 동대문갑) 시의원과 같은 공간에 있었다. 그 시의원이 오늘 코로나 증상이 있어 검사를 받았고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