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709449 0042021061068709449 01 0101001 politics 7.1.3-HOTFIX 4 YTN 65745642 false false false false 1623311727000

이슈 끊이지 않는 성범죄

공군 양성평등센터장 "성추행 늑장 보고, 지침 숙지 못한 탓"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갑숙 공군본부 양성평등 센터장이 숨진 공군 부사관의 성추행 피해 신고를 국방부에 한 달이나 지나 늑장 보고한 것은 지침을 숙지하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시인했습니다.

이 센터장은 오늘 오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사건 초기 국방부에 관련 내용을 보고하지 않은 이유를 묻는 민주당 송기헌 의원의 질의에 자신이 지침을 미숙지했고, 중요하지 않다고 생각했다고 답변했습니다.

정상화 공군참모차장도 관련 질의와 관련해 양성평등센터에서 보고적인 절차를 지키지 못한 것으로 확인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송 의원은 국방부의 성폭력 예방활동지침에 따르면 부사관 이상 사건이 발생한 경우 각 군 양성평등센터에서 국방부 양성 평등과로 보고하게 돼 있다며 성폭력 사건은 작은 사건이라도 굉장히 중요한 사건이고 중대범죄라고 지적했습니다.

차정윤 [jycha@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 깔끔하게 훑어주는 세상의 이슈! "와이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