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704863 0592021061068704863 08 0803001 itscience 7.0.0-HOTFIX 59 지디넷코리아 64563167 false true false true 1623305435000

이슈 미래 모빌리티 생태계

KT, 모빌리티엑스포서 자율주행 플랫폼·인포테인먼트 전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C-ITS·IVI·플라잉카 솔루션 등 전시

(지디넷코리아=김민선 기자)KT(대표 구현모)가 10~12일 서울 마포구 문화비축기지에서 열리는 ‘2021 서울스마트모빌리티엑스포'에 참가해 차세대 모빌리티 전시관을 운영한다.

KT 전시관은 ▲자율주행 플랫폼 ▲모빌리티 서비스 플랫폼 ▲차량용 인포테인먼트(IVI) 플랫폼 3개존으로 구성됐다.

자율주행 플랫폼 존에서는 ‘영상분석 솔루션’과 ‘정밀측위 기술’이 활용된 제주도 내비게이션 시연이 가능하다. 이를 통해 차량과 차량, 차량과 도로간에 실시간 양방향 통신이 가능한 차세대 지능형 교통시스템(C-ITS)를 체험할 수 있다.

지디넷코리아

SSME2021에서 KT가 운영하는 전시관 조감도 모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와 함께 다양한 이동체들의 자율주행 서비스 제공 플랫폼인 '모빌리티 메이커스'와 최근 트렌드인 비대면 서비스가 가능한 자율주행 로봇인 방역로봇, 호텔로봇 솔루션을 만날 수 있다.

모빌리티 서비스 플랫폼 존에서는 차세대 모빌리티 관련 B2B 솔루션들을 시연한다. 드론택시와 같은 미래 항공 모빌리티 수단인 도심항공교통(UAM)을 관제하는 ‘무인 비행체 교통관리(UTM)' 플랫폼을 처음으로 선보인다.

또한 관람객들은 EV이륜차 ‘배터리 교환 플랫폼(BSS’의 모바일 앱 기반 결제, 교환 등을 직접 체험할 수 있다. 아울러 배터리 상태 실시간 관제 등 전기차에 특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전기차 특화 관제 시스템(EVSS)'도 관람객이 이해하기 쉽도록 구성했다.

‘IVI 플랫폼’ 존은 차 안에서 즐길 수 있는 KT의 다양한 엔터테인먼트와 내비게이션 정보시스템 솔루션으로 관람객을 맞는다. GV70 등 현대자동차의 제네시스 차량에 최초 적용한 차량 내 지니뮤직 스트리밍 서비스와 KT가 국내 최초로 완성차에 제공하는 AI 기반 차량연계 솔루션인 'AI 모빌리티 인포테인먼트’를 체험할 수 있다. 또한 시시각각 변화하는 도심의 교통상황을 반영한 교통상황 예측 솔루션인 ‘기가트윈 트래픽’을 내놓았다.

송재호 KT AIDX융합사업부문장은 “이번 행사에서 KT는 그동안 차량 제조사 등 B2B 파트너들에게 제공했던 모빌리티 플랫폼을 일반 소비자들에게 소개하고자 한다”며 “방문객들이 미래 모빌리티 솔루션을 직접 체험하면서 디지코 KT의 변화상을 느꼈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민선 기자(yoyoma@zdnet.co.kr)

<©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