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649039 1262021060868649039 08 0801001 itscience 7.0.0-HOTFIX 126 아이뉴스24 0 false true false true 1623134867000

KISA, 'AI 악성코드 분석 노하우' 민간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실제 침해사고 현장서 수집·분석한 6개 항목 72개 특징정보 제공

[아이뉴스24 박진영 기자] KISA가 인공지능 기술에 활용할 수 있는 악성코드 특징정보를 공개했다.

아이뉴스24

악성코드 특징정보 목록 정보 [사진=사진=한국인터넷진흥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사이버위협으로부터 안전한 인터넷 생태계 조성을 위해 ‘인공지능 기술에 활용할 수 있는 악성코드 특징정보’를 공개한다고 8일 발표했다.

최근 지능화되고 증가하고 있는 사이버위협에 대응해 국내 정보보안 분야에서도 다양한 기술이 연구·개발되고 있다.

하지만 ▲침해사고 현장에 기반한 원천데이터 수집 ▲주요 특징정보 분석 및 도출 ▲동종기업 간 상호 정보·기술 교류의 어려움 등 애로사항으로 개별 기업이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하기는 쉽지 않은 상황이다.

이에 KISA는 국가 차원의 사이버위협 대응능력을 강화하기 위한 일환으로 기업들의 애로사항을 해소하고 내부 보안기술 및 자체적인 대응능력 향상과 악성코드 분석 기술에 인공지능을 손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특징정보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되는 악성코드 특징정보는 ▲파일의 일반적인 속성(MetaData) ▲다이나믹 인포(Dynamic Info) ▲파일의 악성행위 정보(Static Info) ▲네트워크(Network) ▲악성코드 공격의 전략·기술(ATT&CK Matrix) ▲그 외 부가적인 주요 데이터 로 총 6개의 항목으로 분류 및 정의돼 있다. 항목별 세부 특징정보 72개와 예시 데이터 및 설명을 제시하고 있다.

특히, 고도의 전문성을 요구하는 특징정보에 있어, 수년간 침해사고를 분석 대응해온 KISA의 노하우와 실제 발생했던 공격 정보가 반영되었다는 점은 이번에 공개하는 악성코드 특징정보의 가장 큰 장점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KISA는 산학연 관계자의 요청 시 원천 데이터(악성코드 샘플 IoC), 특징정보 데이터셋을 제공하며, 향후 사이버위협이 증가하고 있는 모바일 악성앱 등 관련 정보 공유 분야를 확대할 계획이다.

이원태 KISA 원장은 "이번 자료 공개를 통해 국내 정보보호 기업의 사이버위협 대응능력 향상과 글로벌 경쟁력 강화의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KISA는 최신 ICT기술을 접목한 악성코드 분석 체계를 통해 랜섬웨어 등 국내 유입되는 대량 악성코드를 신속히 분석하고 유관기관에 공유하는 등 국가 사이버방역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박진영 기자(sunlight@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