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50344 0432021051568150344 02 0201001 society 7.0.0-HOTFIX 43 SBS 66359757 false true false false 1621063928000

이슈 국내 백신 접종

"AZ 백신 1회 접종으로도 큰 효과…치명률 95%↓"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탈리아에서 코로나19 예방 백신의 '위력'을 확인해주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이탈리아 페라라대가 중부 아브루초주 페스카라 지역 보건당국과 함께 올 1월 2일부터 지난달 24일까지 백신을 맞은 주민 3만7천 명을 기반으로 분석한 결과 비접종 대조군보다 확진자 수는 95%, 중증 환자 수는 99% 각각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일간 라 레푸블리카 등 현지 언론이 14일(현지시간) 보도했습니다.

해당 기간 백신을 맞은 뒤 사망한 사람은 95세 여성 1명이었습니다.

그는 백신을 맞기 전부터 이미 심각한 질병을 앓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영국이나 이스라엘 등에서와 마찬가지로 백신이 코로나19 확산을 차단하는 데 큰 효과를 발휘했다는 게 수치로 입증된 셈입니다.

이탈리아에서 이처럼 비교적 대규모로 백신 효능을 검증한 것은 처음입니다.

연구진으로 참여한 람베르토 만촐리 페라라대 전염병학 교수는 "기대 이상의 좋은 결과"라고 반겼습니다.

만촐리 교수는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은 1회 접종만으로 효능을 보였고 뒤늦게 공급된 화이자나 모더나도 감염 및 중증 환자 발생을 차단하는 능력이 입증됐다"며 "백신의 효능은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AZ 백신의 경우 1회 접종으로도 치명률이 95% 감소했다는 분석 데이터도 있습니다.

특히 아브루초주의 경우 이탈리아에서도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가 가장 유행한 지역이라는 점을 고려하면 세 백신이 영국발 변이에도 매우 효과적인 것으로 추정 가능하다고 만촐리 교수는 전했습니다.

백신을 통한 집단 면역 형성을 자신한 그는 "여름에는 계절적 영향이 더해져 바이러스의 위세가 약화할 가능성이 있으며 9월부터는 확진 및 사망자 수가 확연히 줄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이탈리아는 작년 12월 27일 백신 캠페인을 개시한 이래 14일 현재까지 1천841만6천여 명이 최소 한 차례 백신을 맞았습니다.

전체 인구(약 6천만 명)의 30% 수준입니다.

2차 접종까지 완료한 인원은 전체 인구의 13.8%인 828만2천여 명으로 파악됐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유영규 기자(ykyou@sbs.co.kr)

▶ [제보하기] LH 땅 투기 의혹 관련 제보
▶ SBS뉴스를 네이버에서 편하게 받아보세요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