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50033 0232021051568150033 01 0101001 politics 7.0.0-HOTFIX 23 아시아경제 57415299 false true false false 1621061630000

이슈 정치권 보수 진영 통합

홍준표 '탈당파' 비판에…하태경 "고춧가루 뿌리지 말고 물러나라"

댓글 16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홍준표 무소속 의원(위)과 하태경 국민의힘 의원(아래).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황수미 기자] 홍준표 무소속 의원과 하태경 국민의힘 의원이 홍 의원의 복당여부를 둘러싸고 설전을 벌였다. 홍 의원이 자신의 국민의힘 복당을 반대하는 이들을 향해 "당 밖에서 당 해체를 주장했던 사람들이 26년 동안 당을 지킨 나를 거부할 명분이 있나"라고 비판하자 하 의원은 "정권교체 방해하지 말고 깨끗하게 물러나라"며 맞받았다.


15일 홍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내 복당에 반대하는 세력은 탄핵 대선과 위장 평화 지방선거 때 야당 승리를 극렬히 반대했던 그 사람들"이라고 말했다. 이는 하 의원 등 과거 바른미래당에 몸담았던 소위 '탈당파'들이 자신의 복당에 반대하는 것을 겨냥한 것으로 해석된다.


그러면서 "당을 배신하고 3년간 당 밖에서 당 해체를 주장했던 사람들이 나를 거부할 명분이 있는가?"라고 반문하며 "기본 정치 상식도 망각하게 만드는 뻔뻔한 복당 정국"이라고 비판했다.


아시아경제

15일 홍준표 무소속 의원이 자신의 페이스북에 자신의 국민의힘 복당을 반대하는 이들을 비판하는 글을 작성해 올렸다. [사진=페이스북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는 이어 "질 수 밖에 없었던 탄핵 대선에 출마하고 지방선거를 지휘했던 나와, 이길 수 밖에 없었던 지난 총선을 막장 공천으로 지게 만든 사람을 한데 묶어 반대하는 것은 또 무슨 억하심보인가?"라며 당내 일각에서 황교안 전 미래통합당(국민의힘 전신) 대표와 자신을 함께 경계하는 상황에 대한 불편한 감정도 드러냈다.


이에 하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홍 의원 관련 기사를 공유하며 "시대착오적 탄핵 내전 부추기는 홍준표 의원은 정권교체 방해하지 말고 물러나라"고 직격했다.


하 의원은 "국민의힘은 갈라졌던 보수가 탄핵의 강을 건너 새로운 미래를 열기 위해 만든 기사회생의 집"이라며 "과거 홍 의원이 막말 퍼레이드로 망가뜨렸던 자유한국당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또한 "당원과 지지자들도 탄핵의 강을 건넜기에 윤석열 총장까지도 지지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홍 의원 혼자만 시대가 바뀐지 모르고 도로 한국당 깃발을 흔들며 오로지 자신의 정치적 이익을 위해 시계바늘을 거꾸로 돌리고 있다"며 "바로 그 점 때문에 홍의원님 복당에 대한 우려가 있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아시아경제

15일 하태경 국민의힘 의원이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홍준표 무소속 의원의 국민의힘 복당을 반대하는 주장을 펼쳤다. [사진=페이스북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는 "여러 사람의 노력으로 겨우 치유의 길에 들어선 보수의 아픈 상처가 되살아나 동반 몰살의 길로 간다고 이구동성으로 걱정하는 것"이라며 "모처럼 찾아온 당 쇄신과 정권교체 기회에 고춧가루 뿌리지 마시고 깨끗하게 물러나라"고 거듭 주장했다.



황수미 인턴기자 choko21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