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50030 0202021051568150030 06 0602001 entertain 6.3.1-RELEASE 20 스타투데이 64496016 false true false false 1621061525000 related

이슈 연예계 덮친 코로나19

권혁수 "코로나19 무증상 확진, 생각 많아져"('컬투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권혁수. 사진|스타투데이DB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방송인 권혁수가 코로나19로 격리됐던 당시를 떠올렸다.

권혁수는 15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했다.

이날 권혁수는 "코로나19 검사를 받으면 결과가 나올 때까지 격리를 해야 하는데 보통 하루 걸린다"면서 "저는 무증상이라서 어안이 벙벙했다. 확진 판정 결과가 나왔는데 증상이 없으니까 아무렇지도 않게 활동한 게 더 위험한 거라는 걸 깨달았다"고 말했다.

권혁수는 "증상이 없거나 약한 증상을 가진 사람들은 다들 다르겠지만, 저는 특이하게 숙박시설에서 격리했다"면서 "아마도 구마다 다 다른 것 같은데 건물 전체를 빌린 것 같다"고 말했다.

권혁수는 " 숙소 하나당 1명 혹은 2명이 입퇴실한다. 특정 층에 의료진이 대기하고 있는데 저는 격리시설에 들어가자마자 열이 났다. 혈압, 산소포화도, 체온을 자가 체크하는데 열이 체온계에 안 잡히더라"고 무증상 확진 판정 후 증상이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도 권혁수는 "관계자께서 '그냥 열을 받은 것 같다'고 하시더라"면서 "며칠을 그랬다. 아무래도 죄송한 분들이 많아서 후끈 달아올랐던 모양이다"고 유쾌하게 덧붙였다.

권혁수는 또 "이번 시간 동안 처음으로 '나는 누구인가'에 대해 생각하는 계기가 됐다"면서 "생각이 많아지더라"고 담담하게 밝혔다.

psyon@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