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43362 0102021051468143362 02 0201001 society 7.0.0-HOTFIX 10 서울신문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988226000

고속도로 화물차 ‘쇳덩이’ 승합차 덮쳐…9세 여아 숨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고속도로를 달리던 화물차의 쇳덩이가 옆차로 승합차를 덮쳐 1명이 숨졌다.

14일 오후 3시 50분쯤 충북 보은군 당진영덕고속도로 영덕방향 수리터널 21㎞ 지점에서 25t 화물차에 실린 핫코일(자동차·가전·건설 등에 쓰이는 강판)이 떨어져 일가족이 탄 승합차를 덮쳤다. 이 사고로 A(9)양이 다쳤고 심정지 상태로 구조돼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숨졌다.

운전석에 있던 숨진 여아의 엄마는 중상을 입었고, 조수석과 오른쪽 뒷좌석에 타고 있던 다른 가족 2명은 가까스로 몸을 피해 화를 면했다.

경찰은 차선 변경을 하던 화물차 적재함에서 떨어진 핫코일이 차량정체로 옆차로에 정차했던 승용차를 덮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60대 화물차 운전자를 대상으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정현용 기자 junghy77@seoul.co.kr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