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43308 0522021051468143308 03 0303001 economy 7.0.0-HOTFIX 52 뉴스핌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988329000

국전약품 "차세대 배터리 전해액 첨가제 원천기술 개발 국책과제 선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뉴스핌] 김양섭 기자 = 원료의약품 전문 제조사 국전약품(대표이사 홍종호)이 과학기술일자리진흥원에서 주관하는 '2021년 연구재료 개발 확산 지원사업' 사업자에 중앙대학교와 함께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국책과제 선정 연구과제는 '차세대 리튬 이차전지용 불연성 전해액 첨가제 원천기술 개발'이다.

국전약품은 원료의약품 제조사로서 뛰어난 화학 합성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회사는 이를 기반으로, 배터리 전해액 첨가제 증대로 열화 문제점 개선을 위한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번 과제 사업자에 선정됨에 따라 배터리 불연성 전해액 첨가제 시장 진입 가능성 또한 높다는 평가다.

기존 전기차 배터리는 전해질 EC(용매)와 LiPF6(리튬염)가 분해되어 다양한 부반응을 수반했다. 핵심 전하인 리튬이온과 전자수송매체인 EC의 농도 감소로 전극이 붕괴돼, 심각한 성능 저하가 발생하며 고온에서 수명 감소가 빠르고 폭발성을 보이는 등 단점이 있었다.

이런 문제 해결을 위해, 국전약품은 전해액 내에서 보호막을 공격하는 물질을 제거해 계면 구조를 보호하고 불연 특성을 강화하는 차세대 리튬이온 배터리의 전해액 첨가제 유기소재 기술을 개발한다는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국책과제는 이차전지용 전해액 수요 기업과 연계해 컨소시엄 형태로 진행한다"며, "개발 성공 시 차세대 전기차 배터리 전해액 제조사에 수급 의사를 확보한 상태"라고 설명했다.

한편, 국전약품은 지난 4월 1일 공시를 통해 전자소재 생산시설 투자와 연구개발 강화를 위한 자금 확보를 목적으로 유상증자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1차 발행가액이 최초 발행가액보다 높게 산정됨에 따라, 유상증자 규모를 당초 503억원에서 550억원으로 상향조정했다고 30일 정정공시를 통해 밝혔다.

뉴스핌
ssup825@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