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32944 0232021051468132944 03 0304001 economy 6.3.1-RELEASE 23 아시아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964852000

㈜한화, 1Q 영업익 8485억원…전년比 186%↑(상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최대열 기자] ㈜한화는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8485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86% 늘었다고 14일 공시했다.


매출은 12조8382억원으로 같은 기간 일부 줄었으나 수익성이 나아지면서 시장 전망치를 두 배 이상 웃돈 실적을 냈다고 회사는 전했다. 당기순이익은 8199억원으로 같은 기간 344% 늘었다. 매출이 줄어든 건 일부 한계사업을 정리하고 사업 내실화 영향이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이익이 시장에서 예상했던 수준보다 많이 나온 건 한화솔루션·한화에어로스페이스 등 자회사가 역대 1분기 가운데 최대 실적을 기록한 영향이 컸기 때문이다. 한화솔루션은 석유화학 사업 호조로 전년대비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이 크게 늘었다. 한화생명보험은 보험 본연 이익 개선,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방산 분야의 견고한 실적과 민수사업 수익성 증가에 힘입어 호실적을 달성했다.


1분기 이후에도 실적호조 흐름이 이어질 것으로 회사는 내다봤다. 케미칼 분야는 시황 개선, 친환경 에너지 사업 확대로 견조한 수익이 예상된다. 방산 분야도 하반기로 갈수록 양산 매출이 증가하며 성장이 기대된다. 보험업도 안정적인 수입보험료 유입으로 순이익이 개선될 전망이다.


자체 사업 투자를 늘리는 한편 신사업에서도 수주를 통해 사업역량을 강화키로 했다. 글로벌부문은 질산 설비 투자로 반도체·디스플레이용 제품 등 정밀화학 사업을 강화했으며 방산부문은 레이저 무기 등 신규 사업 매출 확대가 예상된다. 기계부문은 이차전지·디스플레이 등 성장 사업 수주 확보에 주력할 계획이다. 수소·태양광 등 그린뉴딜분야 신사업 투자를 늘리고 인공위성·에어모빌리티 등 우주항공 사업을 본격화해 중장기 성장 동력을 마련키로 했다.



최대열 기자 dycho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