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31991 0032021051468131991 04 0401001 world 7.1.3-HOTFIX 3 연합뉴스 0 false true false true 1620961098000

차이잉원 "대만 자체 개발 백신 7월말 공급 시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자체 개발 백신, 2단계 임상실험 마무리 단계"

(타이베이=연합뉴스) 김철문 통신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모범국가로 꼽히는 대만이 오는 7월부터 자체 개발한 백신을 공급할 수 있을 전망이다.

14일 자유시보 등 대만언론에 따르면 차이잉원(蔡英文) 대만 총통은 전날 오후 총통부에서 열린 국가안전회의(NSC)의 고위 각료 회의를 마친 후 담화에서 오는 7월 말부터 대만이 자체 개발한 첫 번째 백신을 공급 가능할 것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담화 발표하는 차이잉원 총통
[대만 총통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차이 총통은 이어 자체 개발하는 백신이 2단계 임상실험이 마무리 단계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대만이 국외에서 구매한 백신은 6월 이후 여러 차례로 나뉘어 들어올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또 보건당국이 대만 본토 감염원의 조속한 파악 및 감염 경로 조사 등으로 코로나 확산 방지와 정확한 소식의 발표로 사회와 민심을 안정시켜 달라고 요청했다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NSC 고위 각료회의를 주재하는 차이잉원 총통(가운데)
[대만 총통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이런 가운데 대만 행정원은 전날 '심각한 특수전염병 폐렴 방지 및 경제난 해소 진흥 특별조례'를 수정해 특별 예산의 상한선을 2천100억 대만달러(약 8조4천억원)에서 6천300억 대만달러(약 25조4천억원)로 늘리고, 시행 시기를 2022년 6월 말까지 연장했다.

한편 지난 2003년 4월 사스(SARS·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로 인한 14일간의 코호트(동일집단) 격리로 31명이 사망한 허핑(和平) 병원에서 코로나19 환자 2명이 발생해 18년 전의 악몽이 떠오른다고 대만 언론이 보도했다.

타이베이(台北)시는 전날 저녁 허핑 병원에서 입원한 환자 2명이 코로나 환자로 확진돼 의료진 22명을 격리하고 긴급 소독했다고 밝혔다.

대만에서는 전날까지 코로나19 확진자 1천256명, 사망자 12명이 각각 나왔다.

연합뉴스

13일까지 대만 내 코로나19 환자 수치
[대만 질병관제서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jinbi1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