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30948 0362021051468130948 01 0102001 politics 7.0.0-HOTFIX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959100000

文, '野 패싱 임명' 국무위원들에 "역경 이기라" 꽃다발 줬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국일보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청와대에서 김부겸 국무총리 및 국무위원에게 임명장을 수여한 후 환담장으로 함께 이동하고 있다.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김부겸 국무총리와 신임 장관들에게 임명장을 수여했다.

문 대통령은 청와대 본관 접견실에서 국무총리 및 국무위원 임명식을 가졌다. 김부겸 총리와 노형욱 국토교통부ㆍ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ㆍ안경덕 고용노동부ㆍ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참석했다.

국회는 전날 김부겸 후보자 임명동의안을 통과시켰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와 국토교통위원회는 같은 날 임혜숙·노형욱 장관에 대한 인사청문 경과보고서를 여당 단독으로 각각 채택했다. 국민의힘은 야당 의견을 듣지 않은 독선적 인사라며 반발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김부겸 총리와 장관들에게 캐모마일과 은방울꽃, 몬스테라로 만든 꽃다발을 증정했다. 캐모마일은 '역경을 이겨내는 강인함'을, 은방울꽃은 '반드시 행복해진다'는 뜻을 담고 있다. 몬스테라는 '헌신'을 의미한다. 청와대는 "코로나19를 극복하여 일상을 되찾고 포용과 도약을 통해 국민들께 더 큰 희망과 행복을 안겨드릴 수 있도록 헌신해달라는 당부"라고 설명했다.

신은별 기자 ebshin@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