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129549 0182021051468129549 07 0710001 culture 7.0.0-HOTFIX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956834000

"1명도 모십니다"…신청자 1명도 출발, '눈물의 해외패키지' 나왔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매일경제

1인 출발 가능한 푸꾸옥 해변. [사진 = 인터파크투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1명도 정성껏 모시고, 해외로 출발합니다'

이젠 콧대도, 자존심도 다 내려놓았다. 코로나 폭격을 맞은 여행사가 1명 모객 인원이라도 무조건 출발을 보장하는 '1인 해외 패키지'를 선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주인공은 인터파크투어다.

인터파크투어는 14일 밤 11시 50분 롯데홈쇼핑을 통해 70분간의 라이브 생방송을 진행한다. 특히 눈길을 끄는 게 1인 패키지다.

'항공/숙박/식사/관광/차량/가이드'까지 모두 포함한 구성인데, 1명이라도 신청자가 나오면 출발을 보장한다. 공식적으로 해외여행이 가능해지는 시점인 양국 간 자가격리 해재 후부터 1년간 이용 가능하며, 요금 보장제를 실시해 동일한 상품 구성 기준 최저가까지 보장해 준다.

원래 해외여행 패키지는 현지 랜드사 뿐 아니라, 송객을 담당하는 항공사와의 관계와 여행사의 BEP를 감안해, 최소 출발인원이 정해진다. 코로나19 이전의 정상적인 상황이라면 해외 휴양지의 경우 대략 10명 이상은 돼야 출발을 했다. 유럽 등 원거리는 최소인원 20명 이상으로 구성된 경우까지 있었다.

1명이 신청해도 정상적인 해외여행 코스를 보장하는 경우는 이번이 처음이다.

인터파크투어는 이번 홈쇼핑을 통해 베트남, 필리핀, 태국, 괌, 사이판, 대만, 일본 홍콩, 마카오, 대양주, 미주, 서유럽, 동유럽, 지중해, 스페인, 북유럽 등 전세계를 인기 여행지 상품을 모두 판매한다. 상품가는 단거리 기준 최소 30만원대부터 장거리 기준 최대 200만원대까지의 가격으로 형성돼 있다.

1인 패키지가 허용되는 지역은 푸꾸옥과 함께 괌·사이판 등 대표적 휴양지다.

푸꾸옥은 1명부터, 괌이나 사이판은 2명부터도 출발할 수 있다.

인터파크 단거리상품팀 신윤섭 과장은 "가족단위나 소규모 인원으로 구성해 여행을 떠날 것으로 예측, 소수 인원으로도 안전하게 패키지를 즐길 수 있게 기획한 것이 핵심"이라고 말했다.

[신익수 여행전문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